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사무엘기 상권 29 장

다윗이 필리스티아인들에게 배척당하다

1

필리스티아인들은 모든 진영을 아펙에2) 집결시키고, 이스라엘은 이즈르엘에 있는 샘가에 진을 쳤다.

2

필리스티아 통치자들은 수백 명씩, 또는 수천 명씩 거느리고 나아갔고, 다윗과 그 부하들은 아키스와 함께 뒤에서 나아갔다.

3

그런데 필리스티아 제후들이 “이 히브리인들은 누구요?”3) 하고 물었다. 아키스가 필리스티아 제후들에게 대답하였다. “이 사람은 이스라엘 임금 사울의 신하였던 다윗이지 않소? 그가 나와 함께 지낸 지 이미 한두 해가 되었지만, 나에게 망명해 온 날부터4) 이날까지 나는 그에게서 아무 허물도5) 찾지 못하였소.”

4

그러나 필리스티아 제후들은 아키스에게 화를 내며 말하였다. “그 사람을 돌려보내시오. 그는 임금께서 정해 준 곳으로 돌아가야 하오. 그가 싸움터에서 우리의 적대자가6) 될지도 모르니, 우리와 함께 싸움터로 내려갈 수는 없소. 이자가 무엇으로 제 주군의 환심을 사겠소? 여기 있는 군사들의 머리를 갖다 바치는 것이 아니겠소?

5

그가 바로 사람들이 춤을 추며 ‘사울은 수천을 치셨고 다윗은 수만을 치셨다네.’ 하고 노래하던 그 다윗이 아니오?”

6

그러자 아키스는 다윗을 불러 말하였다. “살아 계신 주님을 두고 맹세하는데, 그대는 올곧은 사람이오. 그대가 나에게 온 날부터 이날까지 나는 그대에게서 아무 허물도 찾지 못하였기 때문에, 그대가 나와 함께 출전하는 것이 좋겠다고 생각하였소. 그러나 다른 통치자들 눈에는 그대가 좋게 보이지 않는가 보오.

7

그러니 이제 평안히 돌아가시오. 필리스티아의 통치자들 눈에 거슬리는 일은 하지 않는 것이 좋겠소.”

8

다윗이 아키스에게 항의하였다. “제가 무엇을 했다는 말입니까? 임금님 앞에 나아온 날부터 이날까지 이 종에게 무슨 잘못이 있기에, 저의 주군이신 임금님의 원수들과 싸우러 나가지 못하게 하십니까?”

9

아키스가 다윗에게 대답하였다. “내 눈에는 그대가 하느님의 천사처럼7) 좋은 사람이오. 그 사실을 나는 알고 있소. 그러나 필리스티아 제후들이 ‘그가 우리와 함께 싸우러 나가면 안 되오.’ 하고 말하였소.

10

그러니 그대는 그대와 함께 온 옛 주군의 부하들과 더불어 아침 일찍 일어나시오.8) 아침 일찍 일어나 동이 트는 대로 길을 떠나시오.”

11

그리하여 다윗과 부하들은 아침 일찍 일어나 필리스티아인들의 땅으로 돌아가고, 필리스티아인들은 이즈르엘로 올라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