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역대기 하권 5 장

1

이렇게 하여 솔로몬이 주님의 집을 위하여 해야 할 모든 일이 끝났다. 솔로몬은 자기 아버지 다윗이 봉헌한1) 물건들, 그리고2) 은과 금과 모든 기물을 가져다가 하느님의 집 창고에 넣어 두었다.3)

계약 궤를 성전에 모시다

2

그러고 나서 솔로몬은 주님의 계약 궤를 시온, 곧 다윗성에서 모셔 올라오려고, 이스라엘의 원로들과 이스라엘 자손들의 각 가문 대표인 지파의 우두머리들을 모두 예루살렘으로 소집하였다.

3

이스라엘 사람들은 모두 일곱째 달의4) 축제 때에 임금 앞으로 모였다.

4

이스라엘의 모든 원로가 도착하자 레위인들이5) 궤를 메었다.

5

그들은 궤를 비롯하여 만남의 천막과 그 천막 안에 있는 거룩한 기물들도 모두 가지고 올라갔는데, 사제와 레위인들이6) 그것들을 가지고 올라갔다.

6

솔로몬 임금과 그 앞에 모여든 이스라엘의 온 공동체가 궤 앞에서, 헤아릴 수도 없고 셀 수도 없이 많은 양과 황소를 잡아 바쳤다.

7

그러고 나서 사제들이 주님의 계약 궤를 제자리에, 곧 주님의 집 안쪽 성소인 지성소 안 두 커룹의7) 날개 아래에 들여다 놓았다.

8

커룹들은 궤가 있는 자리 위에 날개를 펼쳐 궤와 채를 덮었다.

9

그 채들은 궤에 붙어 있는8) 그 끝이 안쪽 성소 앞에서 보일 정도로 길었다. 그러나 밖에서는 보이지 않았다. 그 채들은 오늘날까지 그곳에 남아 있다.9)

10

궤 안에는 두 개의 판 말고는 아무것도 없었다.10) 그 판들은 이스라엘 자손들이 이집트에서 나올 때, 주님께서 그들과 계약을 맺으신 호렙에서 모세가 넣어 둔 것이다.

11

사제들이 성소에서 나올 때였다.11) ─ 거기에 있는 사제들은 모두 조에12) 관계없이 정결 예식을 마친 상태였다.

12

그리고 레위인 성가대, 곧 아삽과 헤만과 여두툰과 그의 아들들과 형제들이 모두 고운 아마포 옷을 입고서, 자바라와 수금과 비파를 들고 제단 동쪽에 늘어서 있었다. 그들 곁에 나팔수 사제 백이십 명도 함께 서 있었다.

13

나팔수들과 성가대는 한 소리로 주님을 찬양하고 찬송하였다. 쇠 나팔과 자바라와 그 밖의 악기에 맞추어 “정녕 주님께서는 선하시고 주님의 자애는 영원하시다.13)” 하며 주님을 찬양하는 소리를 드높일 때 ─ 구름이 그 집, 곧 주님의 집에 가득 찼다.14)

14

사제들은 그 구름 때문에 서서 일을 할 수가 없었다.15) 주님의 영광이 하느님의 집에 가득 찼던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