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열왕기 하권 16 장

아하즈의 유다 통치

1

르말야의 아들 페카 제십칠년에 유다 임금 요탐의 아들 아하즈가 임금이 되었다.

2

아하즈는 스무 살에 임금이 되어, 예루살렘에서 열여섯 해 동안 다스렸다.1) 그는 자기 조상 다윗과는 달리2) 주 그의 하느님의 눈에 드는 옳은 일을 하지 않고,

3

이스라엘 임금들의 길을 따라 걸었다. 그는 주님께서 이스라엘 자손들 앞에서 쫓아내신 민족들의 역겨운 짓을 따라,3) 자기 아들마저 불 속으로 지나가게 하였다.4)

4

그는 산당과 언덕과 온갖 푸른 나무 아래에서 제물을 바치고 향을 피웠다.5)

5

그때에 아람 임금 르친과 이스라엘 임금 르말야의 아들 페카가 예루살렘을 치러 올라와서, 아하즈를 포위하였지만 정복하지는 못하였다.6)

6

바로 그 무렵에 아람 임금 르친은 엘랏을 아람에 복귀시키고, 엘랏에서 유다인들을 몰아내었다. 그리하여 에돔인들이7) 엘랏으로 가서 오늘날까지도 그곳에 살고 있다.8)

7

아하즈는 아시리아 임금 티글랏 필에세르에게 사신들을 보내어 이렇게 말하였다. “저는 임금님의 종이며 아들입니다.9) 올라오시어, 저를 공격하고 있는 아람 임금과 이스라엘 임금의 손아귀에서 저를 구해 주십시오.”

8

아하즈는 주님의 집과 왕궁의 창고에 있는 은과 금을 거두어, 아시리아 임금에게 선물로 보냈다.10)

9

아시리아 임금은 그의 말을 들어 주었다. 아시리아 임금은 다마스쿠스로 올라가 그곳을 점령하였다. 그러고는 그 주민들을 키르로 사로잡아 가고, 르친은 죽였다.11)

10

아하즈 임금은 아시리아 임금 티글랏 필에세르를 만나러 다마스쿠스로 갔다. 다마스쿠스에 있는 제단을 보고, 아하즈 임금은 그 제단의 자세한 그림과 모형을 우리야 사제에게 보냈다.

11

그래서 우리야 사제는 제단을 세웠다. 아하즈 임금이 다마스쿠스에서 보내온 것에 따라, 그가 돌아오기 전에 그대로 만들었다.

12

임금은 다마스쿠스에서 돌아와 그 제단을 보고, 제단으로 가까이 다가가 그 위로 올라갔다.

13

그러고는 자기 번제물과 곡식 제물을 바치고 제주를 따라 부었다. 또 자기 친교 제물의 피를 제단에 뿌렸다.

14

그리고 주님 앞에 놓인 청동 제단은13) 주님의 집 앞에서, 곧 새 제단과 주님의 집 사이에서 옮겨다가 새 제단의 북쪽에 놓았다.

15

그런 뒤에 아하즈 임금은 우리야 사제에게 이렇게 명령하였다. “이 큰 제단에서14) 아침 번제물과 저녁 곡식 제물,15) 임금의 번제물과 곡식 제물, 그리고 이 나라 온 백성의 번제물과 곡식 제물과 제주를 바치시오. 또 번제물과 희생 제물의 피를 모두 이 제단에 뿌리시오. 청동 제단은 내가 생각해 보겠소.16)

16

우리야 사제는 아하즈 임금이 명령한 대로 다 하였다.

17

아하즈 임금은 받침대의 널빤지를 잘라 물두멍을 받침대에서 떼어 내고, 청동 황소들이 받치고 있던 바다 모형을 돌바닥 위에 내려놓았다.

18

또한 아시리아 임금 때문에 주님의 집 안에 지어진 안식일 전용 복도와17) 임금의 바깥 출입구를 주님의 집에서 없애 버렸다.18)

19

아하즈가 한 나머지 행적은 유다 임금들의 실록에 쓰여 있지 않은가?

20

아하즈는 자기 조상들과 함께 잠들어 다윗성에 조상들과 함께 묻히고, 그의 아들 히즈키야가 그 뒤를 이어 임금이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