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다니엘서 10장

다니엘이 티그리스 강 가에서 환시를 보다

1

페르시아 임금 키루스 제삼년에2) 벨트사차르라는 이름으로 불리는 다니엘에게 말씀이 계시되었다. 그 말씀은 진실이며 큰 싸움에 관한 것이었다.3) 그는 그 말씀을 깨달았다. 환상 중에 깨달음을 얻은 것이다.

2

그때에 나 다니엘은 세 주 동안 고행을 하고 있었다.

3

나는 세 주간을 다 채울 때까지, 맛있는 음식을 먹지 않고 고기와 술을 입에 대지 않았으며 향유를 바르지도 않았다.

4

첫째 달 스무나흗날에4) 나는 큰 강 곧 티그리스강 가에 있었다.

5

그때에 내가 눈을 들어 보니, 아마포 옷을5) 입고 허리에는 우파즈6) 금으로 만든 띠를 두른 사람 하나가 서 있었다.7)

6

그의 몸은 녹주석 같고 얼굴은 번개의 모습 같았으며, 눈은 횃불 같고 팔과 다리는 광을 낸 청동 같았으며, 그가 말하는 소리는 군중의 아우성 같았다.

7

나 다니엘만 그 환상을 보았다. 나와 함께 있던 다른 사람들은 그 환상을 보지는 못하고, 다만 커다란 공포가 그들을 덮치는 바람에 달아나서 몸을 숨겼다.

8

나 혼자 남아서 그 큰 환상을 보았다. 나는 힘이 빠지고 얼굴은 사색이 되었다. 힘이 하나도 없었다.8)

9

그때에 나는 그 사람이 말하는 소리를 들었다. 그가 말하는 소리를 듣고 나는 혼수상태에 빠지면서9) 얼굴을 땅에 대고 쓰러졌다.

10

그러자 어떤 손이 나를 흔들어 무릎과 손으로 일어나게 하였다.

11

그러고 나서 그가 나에게 말하였다. “총애를 받는 사람 다니엘아,10) 내가 너에게 하는 말에 주의를 기울여라. 일어서라. 나는 파견되어 너에게 온 것이다.” 그가 나에게 이 말을 할 때에 나는 떨면서 일어섰다.

12

그가 다시 나에게 말하였다. “다니엘아, 두려워하지 마라. 네가 깨달음을 얻고 너의 하느님 앞에서 극기하기로 결심한 첫날부터, 하느님께서는 너의 말을 들으셨다. 너의 그 말 때문에 내가 이렇게 온 것이다.

13

그런데 페르시아 나라의 제후 천사가11) 스무하루12) 동안 내 앞을 가로막았다. 그래서 일품 제후 천사들 가운데 하나인 미카엘이13) 나를 도우러 오자, 나는 그를 그곳 페르시아 임금들 곁에 남겨 두었다.14)

14

그리고 나는 뒷날 네 백성에게 일어날 일을 네가 깨닫게 해 주려고 왔다. 이 환시는 그때와 관련된 것이다.15)

15

그가 이러한 말을 나에게 할 때, 나는 아무 말도 하지 못한 채 얼굴을 땅에 대고 있었다.

16

그때에 사람 형상을 한 이가 내 입술에 손을 대었다. 그래서 나는 입을 열고 내 앞에 서 있는 이에게 말하였다. “나리, 환상 때문에 고통이 들이닥쳐 저는 힘이 하나도 없습니다.

17

나리의 이 종이 어떻게 나리와 이야기할 수 있겠습니까? 이제 저는 힘이 하나도 남아 있지 않고 숨조차 쉴 수가 없습니다.16)

18

사람 모습을 한 이가 다시 나에게 손을 대며 힘을 북돋아 주었다.

19

그가 이렇게 말하였다. “총애받는 사람아, 두려워하지 마라. 너에게 평화가 있기를! 힘을 내어라. 힘을 내어라.” 그가 이러한 말을 할 때에 나에게 힘이 솟았다. 그래서 내가 말하였다. “나리께서 저에게 힘을 주셨으니 이제 말씀하시기 바랍니다.”

20

그러자 그가 말하였다. “너는 내가 왜 너에게 왔는지 아느냐? 나는 이제 돌아가서 페르시아의 제후 천사와 싸워야 한다.17) 내가 그 일을 마치면 그리스의 제후 천사가 올 것이다.

21

이제 나는 진리의 책에 적힌 것을 너에게 일러 주려고 한다.18) 너희의 제후 천사 미카엘 말고는 나를 도와 그들을19) 대적할 이가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