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코헬렛 2 장

1

나는 나 자신에게 말하였다. “자, 이제 너를 즐거움으로 시험해 보리니 행복을 누려 보아라!”그러나 보라, 이 또한 허무였다.

2

웃음에 대하여 나는 말하였다. “어리석은 짓!” 또 즐거움에 대하여 말하였다. “그것이 무얼 할 수 있으리오?”

3

나는 인간의 아들들이 한정된 생애1) 동안 하늘 아래에서 할 수 있는 것 가운데 무엇이 좋은지 깨치기까지 내 마음이 지혜로 모든 것을 이끌게 하면서 술로 이 몸에 생기를 돋우어 우매함을 알아보리라고 속으로 작정하였다.2)

4

나는 큰 공사를 벌였다. 나를 위하여 궁궐들을 짓고 포도밭들을 일구었으며

5

나를 위하여 정원과 공원을3) 만들어 거기에 온갖 과일나무를 심었다.

6

또한 나를 위하여 못을4) 만들었으니 무성히 자라는 나무숲에 물을 대려는 것이었다.

7

나는 남종들과 여종들을 사들였고 씨종들도 소유하고 있었으며 나에게는 나 이전에 예루살렘에서 통치하던 모든 분들보다 더 많은 가축들, 소 떼와 양 떼가 있었다.

8

나는 또 나를 위하여 은과 금, 임금들의 소유물과 영토를 모아들였다. 나를 위하여 남녀 소리꾼들과 인간의 아들들의 즐거움인 궁녀들을 더 많이5) 두었다.

9

나는 나 이전에 예루살렘에서 통치하던 모든 분들보다 더 크고 부유하게6) 되었으며 나의 지혜 또한 내 앞에 서 있었다.

10

내 눈이 원하는 것은 무엇이든 나 뿌리치지 않았고 내 마음에게 어떠한 즐거움도 마다하지 않았다. 그렇다, 내 마음은 나의 모든 노고에서 즐거움을 얻었으니 그것이 나의 모든 노고에 대한 몫이었다.

11

그러고 나서 내 손이 이룬 그 모든 위업과 일하면서 애쓴 노고를 돌이켜 보았다. 그러나 보라, 이 모든 것이 바람을 잡는 일. 태양 아래에서는 아무 보람이 없다.

실망스러운 결과

12

임금의 뒤를 잇는 인간이 무엇을 할 수 있으리오? 선왕이 이미 이룩한 것밖에는!7) 지혜와 우둔과 우매를 돌이켜 보았을 때8)

13

나는 어둠보다는 빛이 더 쓸모 있듯 우매함보다는 지혜가 더 쓸모 있음을 보았다.

14

지혜로운 이의 눈은 제 앞을 보지만9) 어리석은 자는 어둠 속을 걷는다. 그러나 둘 다 같은 운명을10) 겪게 됨을 나는 또한 알았다.

15

그래서 나는 속으로 말하였다. ‘어리석은 자의 운명을 나도 겪을 터인데11) 그렇다면 나는 무엇 때문에 그토록 지혜를 추구하였던가?’ 그래서 이 또한 허무라고 속으로 말하였다.

16

지혜로운 이에 대해서건 어리석은 자에 대해서건 영원한 기억이란 없으니12) 앞으로 올 날에는 모든 것이 잊히는 법. 아, 정녕 지혜로운 이도 어리석은 자와 함께 죽어 가지 않는가!

17

그래서 나는 삶을 싫어하게 되었다. 태양 아래에서 벌어지는 일이 좋지 않기 때문이며 이 모든 것이 허무요 바람을 잡는 일이기 때문이다.

18

나는 또 태양 아래에서 내가 애써 얻었건만 내 뒤에 오는 인간에게 물려주어야 하는 내 모든 노고의 결실을 싫어하게 되었다.

19

그가 지혜로운 자일지 어리석은 자일지 누가 알리오? 그러면서도 내가 태양 아래에서 지혜를 짜내며 애쓴 노고의 결실을 그가 차지하게 되리니 이 또한 허무이다.

20

그래서 태양 아래에서 애쓴 그 모든 노고에 대하여 내 마음은 절망하기에 이르렀다.13)

21

지혜와 지식과 재주를 가지고 애쓰고서는 애쓰지 않은 다른 사람에게 제 몫을 넘겨주는 사람이 있는데 이 또한 허무요 커다란 불행이다.

22

그렇다, 태양 아래에서 애쓰는 그 모든 노고와 노심으로 인간에게 남는 것이 무엇인가?

23

그의 나날은 근심이요 그의 일은 걱정이며 밤에도 그의 마음은 쉴 줄을 모르니 이 또한 허무이다.

24

자기의 노고로 먹고 마시며 스스로 행복을 느끼는 것보다 인간에게 더 좋은 것은 없다. 이 또한 하느님의 손에서 오는 것임을 나는 보았다.

25

그분을 떠나서14) 누가 먹을 수 있으며 누가 즐길15) 수 있으랴?

26

하느님께서는 당신 마음에 드는 인간에게 지혜와 지식과 즐거움을 내리시고 죄인에게는 모으고 쌓는 일을 주시어 결국 당신 마음에 드는 이에게 넘기도록 하신다. 이 또한 허무요 바람을 잡는 일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