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코헬렛 8 장

군주와 현인

1

누가 지혜로운 이와 같은가? 누가 사물의1) 이치를 알 수 있는가?2) 인간의 지혜는 그 얼굴을 빛나게 하고 굳은 얼굴을 변화시킨다.3)

2

임금의 명령을 준수하여라.4) 그것은 하느님의 서약5) 때문이다.

3

그의 면전에서 경솔하게 물러나지 말고 나쁜 일에 들어서지 마라. 그는 자신이 원하는 것은 무엇이나 할 수 있다.

4

임금의 말은 권능을 지닌 것 “무엇을 하십니까?” 하고 누가 그에게 말할 수 있겠느냐?

5

명령을 지키는 이는 나쁜 일을 겪지 않고 지혜로운 이의 마음은 때와 심판을6) 안다.7)

6

모든 일에는 때와 심판이 있다 하여도 인간의 불행이 그를 무겁게 짓누른다.

7

사실 무슨 일이 일어날지 아는 이가 없다. 또 어떻게 일어날지 누가 그에게 알려 주리오?

8

바람을8) 제어할 수 있는 권능을 지닌 인간도9) 죽는 날에 대한 재량권을 지닌 이도 없다. 전쟁이 일어나면 벗어날 수 없고 죄악은 그 죄인을 살려 내지 못한다.

9

나는 이 모든 것을 보면서 인간이 다른 인간을 해롭게 다스리는10) 동안 태양 아래에서 벌어지는 모든 일에 내 마음을 두었다.11)

채워지지 않는 정의

10

나는 또 악인들이 묻히는 것을 보았다. 그들은 성소에12) 들락거리다 떠나가고 성읍 사람들은 그들이 그렇게13) 행동한 것을 잊어버린다.14) 이 또한 허무이다.

11

악한 행동에 대한 판결이 곧바로 집행되지 않기 때문에 인간의 아들들의 마음은 악을 저지를 생각으로15) 가득 차 있다.

12

악인이 백 번 악을 저지르고서도 오래 살기 때문이다. 그러나 나는 하느님을 경외하는 이들이 그분 앞에서 경외심을 가지므로 잘되리라는 것도 알고 있다.

13

악인은 하느님 앞에서 경외심을 갖지 않기 때문에 잘되지 않을뿐더러 그림자 같아 오래 살지 못함도 알고 있다.

14

땅 위에서 자행되는 허무한 일이 있다. 악인들의 행동에 마땅한 바를 겪는 의인들이 있고 의인들의 행동에 마땅한 바를 누리는 악인들이 있다는 것이다. 나는 이 또한 허무라고 말한다.

15

그래서 나는 즐거움을 찬미하게 되었다. 태양 아래에서 먹고 마시고 즐기는 것보다 인간에게 더 좋은 것은 없다. 이것이 하느님께서 태양 아래에서 인간에게 부여하신16) 생애 동안 노고 속에서 그가 함께할 수 있는 것이다.

이해할 수 없는 세상사

16

내가 지혜를 알려고 또 땅 위에서 이루어지는 일을 살피려고 낮에도 밤에도 잠 못 이루면서17) 내 마음을 쏟았을 때

17

나는 하느님께서 하시는 모든 일과 관련하여 태양 아래에서 이루어지는 일을 인간은 파악할 수 없음을 보았다. 인간은 찾으려 애를 쓰지만 파악하지 못한다. 지혜로운 이가 설사 안다고 주장하더라도 실제로는 파악할 수가 없는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