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에페소 신자들에게 보낸 서간 4 장

그리스도의 몸인 교회의 일치1)

1

그러므로 주님 안에서 수인이 된 내가 여러분에게 권고합니다.2) 여러분이 받은 부르심에 합당하게 살아가십시오.

2

겸손과 온유를 다하고, 인내심을 가지고 사랑으로 서로 참아 주며,

3

성령께서 평화의 끈으로 이루어 주신 일치를 보존하도록 애쓰십시오.3)

4

하느님께서 여러분을 부르실 때에 하나의 희망을 주신 것처럼,4) 그리스도의5) 몸도 하나이고 성령도 한 분이십니다.

5

주님도 한 분이시고 믿음도 하나이며 세례도 하나이고,

6

만물의 아버지이신 하느님도 한 분이십니다. 그분은 만물 위에, 만물을 통하여, 만물 안에 계십니다.6)

7

그러나 그리스도께서 나누어 주시는 은혜의 양에 따라, 우리는 저마다 은총을 받았습니다.7)

8

그래서 성경도 이렇게 말합니다. “그분께서는 높은 데로 오르시어 포로들을 사로잡으시고 사람들에게 선물을 주셨다.”8)

9

“그분께서 올라가셨다.”는 것은 그분께서 아주 낮은 곳 곧 땅으로 내려와 계셨다는 말이 아니고 무엇이겠습니까?9)

10

내려오셨던 그분이 바로 만물을 충만케 하시려고 가장 높은 하늘로 올라가신 분이십니다.10)

11

그분께서 어떤 이들은 사도로, 어떤 이들은 예언자로, 어떤 이들은 복음 선포자로, 어떤 이들은 목자나 교사로 세워 주셨습니다.11)

12

성도들이 직무를 수행하고 그리스도의 몸을 성장시키는 일을 하도록, 그들을 준비시키시려는 것이었습니다.12)

13

그리하여 우리가 모두 하느님의 아드님에 대한 믿음과 지식에서 일치를 이루고 성숙한 사람이 되며 그리스도의 충만한 경지에 다다르게 됩니다.13)

14

그러면 우리는 더 이상 어린아이가 아닐 것입니다. 어린아이들은 사람들의 속임수나 간교한 계략에서 나온 가르침의 온갖 풍랑에 흔들리고 이리저리 밀려다닙니다.14)

15

우리는 사랑으로 진리를 말하고15) 모든 면에서 자라나 그분에게까지 이르러야 합니다.16) 그분은 머리이신 그리스도이십니다.

16

그분 덕분에, 영양을 공급하는 각각의 관절로17) 온몸이 잘 결합되고 연결됩니다. 또한 각 기관이 알맞게 기능을 하여 온몸이 자라나게 됩니다. 그리하여 사랑으로 성장하는 것입니다.18)

옛 생활과 새 생활

17

그러므로 나는 주님 안에서 분명하게 말합니다. 여러분은 더 이상 헛된 마음을 가지고 살아가는 다른 민족들처럼 살아가지 마십시오.19)

18

그들 안에 자리 잡은 무지와 완고한 마음 때문에, 그들은 정신이 어두워져 있고 하느님의 생명에서 멀어져 있습니다.

19

감각이 없어진20) 그들은 자신을 방탕에 내맡겨 온갖 더러운 일을 탐욕스럽게 해 댑니다.21)

20

그러나 여러분은 그리스도를 그렇게 배우지 않았습니다.22)

21

여러분은 예수님 안에 있는 진리대로,23) 그분에 관하여 듣고 또 가르침을 받았을 줄 압니다.

22

곧 지난날의 생활 방식에 젖어 사람을 속이는 욕망으로 멸망해 가는 옛 인간을 벗어 버리고,

23

여러분의 영과 마음이24) 새로워져,

24

진리의25) 의로움과 거룩함 속에서 하느님의 모습에 따라 창조된 새 인간을 입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새 생활의 규범

25

그러므로 거짓을 벗어 버리고 “저마다 이웃에게 진실을 말하십시오.”26) 우리는 서로 지체입니다.

26

“화가 나더라도 죄는 짓지 마십시오.”27) 해가 질 때까지 노여움을 품고 있지 마십시오.28)

27

악마에게29) 틈을 주지 마십시오.

28

도둑질하던 사람은 더 이상 도둑질을 하지 말고, 자기30) 손으로 애써 좋은 일을 하여 곤궁한 이들에게 나누어 줄 수 있어야 합니다.31)

29

여러분의 입에서는 어떠한 나쁜 말도 나와서는 안 됩니다. 필요할 때에 다른 이의 성장에32) 좋은 말을 하여, 그 말이 듣는 이들에게 은총을 가져다줄 수 있도록 하십시오.

30

하느님의 성령을 슬프게 하지 마십시오.33) 여러분은 속량의 날을 위하여 성령의 인장을34) 받았습니다.

31

모든 원한과 격분과 분노와 폭언과35) 중상을 온갖 악의와 함께 내버리십시오.

32

서로 너그럽고 자비롭게 대하고, 하느님께서 그리스도 안에서 여러분을36) 용서하신 것처럼 여러분도 서로 용서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