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에즈라기 8 장

에즈라와 함께 돌아온 이들

1

아르타크세르크세스 임금이 다스릴 때, 나와 함께 바빌론에서 올라온 각 가문의 우두머리들과 그들의 계보는 이러하다.1)

2

피느하스의 자손들 가운데에서 게르솜, 이타마르의 자손들 가운데에서 다니엘,2) 다윗의 자손들 가운데에서 스칸야의 아들3) 하투스,

3

파르오스의 자손들 가운데에서 즈카르야, 그리고 그와 함께 등록된 남자 백오십 명,

4

파핫 모압의 자손들 가운데에서 즈라흐야의 아들 엘요에나이, 그리고 그와 함께 등록된4) 남자 이백 명,

5

자투의5) 자손들 가운데에서 야하지엘의 아들 스칸야, 그리고 그와 함께 등록된 남자 삼백 명,

6

아딘의 자손들 가운데에서 요나탄의 아들 에벳, 그리고 그와 함께 등록된 남자 오십 명,

7

엘람의 자손들 가운데에서 아탈야의 아들 여사야, 그리고 그와 함께 등록된 남자 칠십 명,

8

스파트야의 자손들 가운데에서 미카엘의 아들 즈바드야, 그리고 그와 함께 등록된 남자 팔십 명,

9

요압의 자손들 가운데에서 여히엘의 아들 오바드야, 그리고 그와 함께 등록된 남자 이백십팔 명,

10

바니의6) 자손들 가운데에서 요시프야의 아들 슬로밋, 그리고 그와 함께 등록된 남자 백육십 명,

11

베바이의 자손들 가운데에서 베바이의 아들 즈카르야, 그리고 그와 함께 등록된 남자 이십팔 명,

12

아즈갓의 자손들 가운데에서 카탄의 아들 요하난, 그리고 그와 함께 등록된 남자 백십 명,

13

아도니캄의 자손들 가운데에서 작은아들들,7)8) 엘리펠렛, 여이엘, 스마야, 그리고 그들과 함께 등록된 남자 육십 명,

14

비그와이의 자손들 가운데에서 우타이와 자쿠르,9) 그리고 그들과10) 함께 등록된 남자 칠십 명이었다.

성전 일꾼들을 모집하다

15

나는 이들을 아하와로11) 흐르는 강가에 모은 다음, 그곳에서 사흘 동안 야영하였다. 내가 백성과 사제들을 살펴보니 레위의 자손은 그곳에 하나도 없었다.12)

16

그래서 나는 엘리에제르, 아리엘, 스마야, 엘나탄,13) 야립, 엘나탄, 나탄, 즈카르야, 므술람 등 우두머리들과, 요야립과 엘나탄 등 슬기로운 이들을 불러,

17

카시프야라는 곳의 우두머리 이또에게 보냈다. 나는 그들에게, 카시프야라는 곳에 있는 이또와 성전 막일꾼인 그의 형제들에게 말하여 우리 하느님의 집 일꾼들을 데려오도록 당부하였다.14)

18

그랬더니 우리 하느님의 너그러우신 손길이 우리를 보살펴 주시어,15) 그들이 레위의 아들이며 이스라엘의 손자인 마흘리의 자손들 가운데에서 세레브야라는 현명한 사람과 그의 아들들과 형제들 십팔 명을 우리에게 데려왔다.

19

또 하사브야와 함께 므라리의 자손 이사야와 그의 형제들과 아들들 스무 명,

20

이 밖에도 일찍이 다윗과 제후들이 레위인들을 도우라고 붙여 준 성전 막일꾼 이백이십 명을 데려왔다. 이들은 모두 명부에 올려졌다.

에즈라가 단식하며 도움을 청하다

21

나는 그곳 아하와강 가에서, 아이들과 모든 재산을 거느리고 떠나는 우리에게 안전한 여행을 허락해 주시도록16) 우리의 하느님 앞에서 고행하며 단식하자고 말하였다.

22

우리가 임금에게, “우리 하느님의 너그러우신 손길은 그분을 찾는 모든 이를 보살펴 주십니다. 그러나 하느님을 저버리는 모든 이에게는 그분께서 호된 분노를 내리십니다.” 하고 말한 바가 있어서, 여행하는 동안 우리를 원수들에게서 보호해 줄 보병과 기병을 그에게 청하기가 부끄러웠던 것이다.

23

그래서 우리는 단식하며 이 일 때문에 우리 하느님께 탄원하였다. 그러자 그분께서 우리의 기도를 들어주셨다.

성전에 바친 예물

24

나는 사제장들 가운데에서 열둘, 곧 세레브야와 하사브야, 그리고 그들의 형제 가운데에서 열 명을 따로 뽑은 다음,

25

은과 금과 기물들을 달아 그들에게 맡겼다. 그것은 임금과 그의 고문관들과 고관들, 그리고 거기에 있는 모든 이스라엘인이 우리 하느님의 집에 예물로 바친 것이었다.17)

26

내가 무게를 달아 그들 손에 맡긴 것은 은 육백오십 탈렌트, 백 탈렌트에 해당하는 은 기물들,18) 금 백 탈렌트,

27

천 다릭에19) 해당하는 금 대접 스무 개, 그리고 금처럼 귀하고 빛나는 고급 청동 기물 둘이었다.

28

그러고 나서 나는 그들에게 말하였다. “여러분은 주님께 거룩한 사람들입니다. 이 기물들도 거룩한 것입니다. 그리고 은과 금은 여러분 조상들의 하느님이신 주님께 바치는 자원 예물입니다.

29

그러니 이것들을 예루살렘에 있는 주님의 집 창고에서20) 사제장들과 레위인들과 이스라엘 각 가문의 어른들 앞에서 달아 넘겨줄 때까지, 잘 간수하여 지키십시오.”

30

그래서 그 사제들과 레위인들은 예루살렘에 있는 우리 하느님의 집으로 가져가려고 달아 놓은 은과 금과 기물들을 넘겨받았다.

에즈라가 예루살렘에 다다르다

31

우리는 첫째 달 열이튿날에 예루살렘으로 가려고 아하와강을 떠났다. 하느님의 손길이 우리를 보살펴 주셨다. 그분께서는 여행하는 동안 원수들과 매복자들의 손에서 우리를 구해 주신 것이다.

32

마침내 우리는 예루살렘에 이르러 사흘 동안 쉬었다.

33

나흘째 되는 날에 우리는 우리 하느님의 집에서 우리야의 아들 므레못 사제에게 은과 금과 기물들을 달아 넘겨주었는데, 그 곁에는 피느하스의 아들 엘아자르, 또 그 곁에는 레위인들인 예수아의 아들 요자밧과 빈누이의 아들 노아드야가 있었다.

34

그것들을 하나하나 세어 무게를 달고 그 무게를 적어 두었다. 그때에,21)

35

포로살이를 마치고 돌아온 유배자들이 이스라엘의 하느님께 번제물을 바쳤다. 온 이스라엘을 위하여 황소 열두 마리,22) 숫양 아흔여섯 마리, 어린양 일흔일곱 마리, 속죄 제물로 숫염소 열두 마리, 이 모든 것을 주님께 번제물로 바쳤다.

36

그러고 나서 그들은 임금의 총독들과 유프라테스 서부 지방관들에게 어명을 전하였다.23) 그러자 그들은 백성과 하느님의 집을 후원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