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욥기 10장

당신의 작품을 멸시하시는 하느님

1

나는 내 생명이 메스꺼워 내 위에 탄식을 쏟아 놓으며 내 영혼의 쓰라림 속에서 토로하리라.

2

나 하느님께 말씀드리리라. “저를 단죄하지 마십시오. 왜 저와 다투시는지 알려 주십시오.

3

학대하시는 것이 당신께는 좋습니까? 악인들의 책략에는 빛을 주시면서 당신 손의 작품을1) 멸시하시는 것이 좋습니까?

4

당신께서는 살덩이의 눈을 지니셨습니까?2) 당신께서는 사람이 보듯 보십니까?

5

당신의 날도 사람의 날과 같습니까? 당신의 해도 인간의 세월과 같습니까?

6

그래서 저의 죄를 찾으시고 저의 허물을 들추어내십니까?

7

당신께서는 저에게 죄가 없음을, 저를 당신 손에서 빼낼 사람이 없음을 아시지 않습니까?

8

당신께서는 손수 저를 빚어 만드시고서는 이제 생각을3) 바꾸시어 저를 파멸시키려 하십니다.

9

당신께서 저를 진흙처럼 빚어 만드셨음을 기억하십시오. 그런데 이제 저를 먼지로 되돌리려 하십니다.5)

10

당신께서 저를 우유처럼 부으시어 치즈처럼 굳히지 않으셨습니까?

11

살갗과 살로 저를 입히시고 뼈와 힘줄로 저를 엮으셨습니다.

12

당신께서는 저에게 생명과 자애를 베푸시고 저를 보살피시어 제 목숨을6) 지켜 주셨습니다.”7)

매정하신 하느님

13

“그러나 당신께서는 이런 것들을 마음에 숨기셨습니다. 이것이8) 당신의 속셈임을 9)저는 압니다.

14

제가 죄를 지으면 당신께서는 지켜보시다가 저를 그 죄에서 풀어 주지 않으실 것입니다.

15

제가 유죄라면 저에게는 불행이고 무죄라 해도 머리를 들 수 없을 것입니다. 수치로 가득한 저는 저의 비참함을 잘 알고 있습니다.

16

제 머리가 들렸다 하면 당신께서는 사자처럼 저를 뒤쫓으시고10) 저를 거슬러 줄곧 이해할 수 없는 일을 보여 주십니다.

17

당신께서는 저를 거슬러 증인들을 새로 세우시고 저를 향한 당신의 원한을 키우시며 저를 칠 군대를 계속 바꾸어 가며 보내십니다.

18

어찌하여 저를 모태에서 나오게 하셨습니까? 제가 죽어 버렸다면 어떤 눈도 저를 보지 못했을 것을!11)

19

그랬다면 제가 없었던 것처럼 되어 어머니 배에서 바로 무덤으로 옮겨졌을 것을!

20

저를 내버려 두십시오. 이제 살날이 조금밖에 없지 않습니까?12) 제가 조금이나마 생기를 되찾게 저를 놓아주십시오.

21

제가 돌아오지 못하는 곳으로, 어둠과 암흑의 땅으로 가기 전에.

22

칠흑같이 캄캄한 땅, 혼란과 암흑만 있고13) 빛마저 칠흑 같은 곳으로14) 가기 전에 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