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욥기 30 장

지금의 불행

1

그러나 이제는 나를 비웃네, 나보다 나이 어린 자들이. 나는 그 아비들을 내 양 떼를 지키는 개들과도 앉히려 하지 않았을 터인데.

2

그들에게서 혈기가 빠져나가 버렸는데 그들 손의 힘이 나에게 무슨 소용이 있으랴?

3

가난과 굶주림으로 바싹 야윈 채 메마른 땅을, 황폐하고 황량한 광야를1) 갉아먹는2) 그들.3)

4

덤불 가에서 짠나물을4) 캐고 싸리나무 뿌리가 그들의 양식이라네.

5

그들은 무리에서 쫓겨나고 사람들은 그들에게 도둑인 양 소리 지르지.

6

그들은 골짜기의 벼랑에,5) 땅굴과 바위에 살아야 하는 자들.

7

덤불 사이에서 소리 지르고 쐐기풀 밑으로 떼지어 모여드는

8

어리석고 이름도 없는 종자들 이 땅에서 회초리로 쫓겨난 자들이라네.

9

그러나 이제는 내가 조롱의 노랫거리가 되고 그들에게 이야깃거리가 되었네.

10

그들은 나를 역겨워하며 내게서 멀어지고 내 얼굴에다 서슴지 않고 침을 뱉는구려.

11

그분께서 내6) 울타리를7) 헤치시고 나를 괴롭히시니 그들이 내 앞에서 방자하게 구는구려.8)

12

오른쪽에서 떼거리가 들고일어나 나를 몰아대고9) 나를 거슬러 멸망의 길을 닦는다네.

13

내 길을 망가뜨리며 나의 파멸을 부추겨도 저들을 거슬러 나를 도울 이 없어10)

14

확 트인 돌파구로 들이닥치듯 쳐들어오고 폐허 가운데로 밀려드네.

15

공포가 내게 밀어닥쳐 내 위엄은 바람처럼11) 쫓겨 가고12) 행복은 구름처럼 흘러가 버렸네.

16

이제 내 넋은 빠져 버리고13) 고통의 나날만이 나를 사로잡는구려.

17

밤은 내 뼈를 깎아 내고14) 나를 갉아먹는 고통은 잠들지 않네.

18

엄청난 힘으로 내 옷은 쭈그러지고15) 그분께서는 웃옷의16) 옷깃처럼 나를 졸라매시네.

19

그분께서 나를 진창에다 내던지시니 나는 먼지와 재처럼 되고 말았네.

20

제가 부르짖어도 당신께서는 대답하지 않으시고 줄곧 서 있어도 당신께서는 저에게 눈길을 주지 않으십니다.17)

21

무자비하게도 변하신 당신, 당신 손의 그 완력으로 저를 핍박하십니다.

22

저를 바람에 실어 보내시고 폭풍 속에 내팽개치셨습니다.18)

23

당신께서 저를 죽음으로, 산 사람들이 모두 모이는 곳으로19) 몰고 가심을 저는 압니다.

24

그러나 폐허 더미 속에서20) 누가 손을 내뻗지 않으며 재난 속에서 누가 부르짖지 않으랴?21)

25

나는 삶이22) 괴로운 이를 위하여 울지 않았던가? 내 영혼은 가난한 이를 위하여 슬퍼하지 않았던가?

26

그렇건만 선을 기다렸는데 악이 닥쳐오고 빛을 바랐는데 어둠이 닥쳐오는구려.

27

속은 쉴 새 없이 끓어오르고23) 고통의 나날은 다가오네.

28

나는 햇볕도 없는데 까맣게 탄 채24) 돌아다니고25) 회중 가운데 일어서서 도움을 빌어야 하네.

29

나는 승냥이들의26) 형제요 타조들의 벗이 된 채

30

살갗은 까맣게 벗겨지고 뼈는 열기로 타오르네.

31

내 비파는 애도의 소리가 되고 내 피리는 곡하는 이들의 소리가 되었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