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예레미야서 20 장

예레미야와 파스후르

1

주님의 집 총감독인 임메르의 아들 파스후르 사제가1) 이런 일을 예언하는 예레미야의 말을 듣고서,

2

예레미야 예언자를 때리고 그를 주님의 집 ‘벤야민 윗대문’ 안에 있는 기둥에2) 묶어 놓았다.

3

다음 날 파스후르가 예레미야를 기둥에서 풀어 놓자, 예레미야가 그에게 말하였다. “주님께서 당신의 이름을 파스후르가 아니라 마고르 미싸빕이라3) 부르실 것이오.

4

주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셨소. ‘보라, 내가 너를 너 자신과 네 모든 친구들에게 공포의 대상이4) 되게 하겠다. 또한 네 친구들은 네가 지켜보는 가운데 원수들의 칼에 맞아 쓰러질 것이다. 내가 온 유다를 바빌론5) 임금의 손에 넘겨주리니, 그가 그 주민들을 바빌론에 유배시키고 그들을 칼로 죽일 것이다.

5

또한 내가 이 도성의 온갖 재물과 생산품과 귀중품을, 그리고 유다 임금들의 온갖 보물을 원수들 손에 넘기겠다. 그러면 원수들은 그것들을 약탈하고 가로채 바빌론으로 가져갈 것이다.

6

파스후르야, 너와 네 집에 사는 모든 사람도 바빌론에 유배될 것이다. 너와, 너의 거짓 예언을6) 들은 친구들도 모두 거기에서 죽어 그곳에 묻힐 것이다.’”

예레미야의 다섯 번째 고백7)

7

주님, 당신께서 저를 꾀시어 저는 그 꾐에 넘어갔습니다. 당신께서 저를 압도하시고 저보다 우세하시니 제가 날마다 놀림감이 되어 모든 이에게 조롱만 받습니다.

8

말할 때마다 저는 소리를 지르며 “폭력과 억압뿐이다!”8) 하고 외칩니다. 주님의 말씀이 저에게9) 날마다 치욕과 비웃음거리만 되었습니다.

9

‘그분을 기억하지 않고 더 이상 그분의 이름으로 말하지 않으리라.’ 작정하여도 뼛속에 가두어 둔 주님 말씀이 심장 속에서 불처럼 타오르니 제가 그것을 간직하기에 지쳐 더 이상 견뎌 내지 못하겠습니다.

10

군중이 수군대는 소리가 들립니다. “저기 마고르 미싸빕이10) 지나간다! 그를 고발하여라. 우리도 그를 고발하겠다.” 가까운 친구들마저11) 모두 제가 쓰러지기만 기다리고 있습니다. “그가 속아 넘어가고 우리가 그보다 우세하여 그에게 복수할 수 있을지도 모른다.”

11

그러나 주님께서 힘센 용사처럼 제 곁에 계시니 저를 박해하는 자들이 비틀거리고 우세하지 못하리이다. 그들은 성공하지 못하여 크게 부끄러운 일을 당하고 그들의 수치는 영원히 잊히지 않으리이다.

12

의로운 이를 시험하시고 마음과 속을 꿰뚫어 보시는12) 만군의 주님 당신께 제 송사를 맡겨 드렸으니13) 당신께서 저들에게 복수하시는 것을 보게 해 주소서.

13

주님께 노래 불러라! 주님을 찬양하여라! 그분께서 가난한 이들의 목숨을 악인들의 손에서 건지셨다.

어찌하여 내게 생명의 선물을 주셨는가14)

14

저주를 받아라, 내가 태어난 날! 복을 받지 마라, 어머니가 나를 낳은 날!

15

저주를 받아라, “당신에게 사내아이가 태어났소!” 하며 아버지에게 기쁜 소식을 전하여 그를 몹시 기쁘게 한 사람!

16

바로 그 사람을 주님께서 사정없이 뒤엎으신 성읍처럼 되게 하여라. 아침에는 울부짖음을, 한낮에는 전쟁의 함성을 듣게 하여라.

17

그가 모태에 든 나를 죽여 어머니가 내 무덤이 되고 내가 언제까지나 모태에 있지 못하게 한 탓이다.

18

어찌하여 내가 모태에서 나와 고난과 슬픔을 겪으며 내 일생을 수치 속에서 마감해야 하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