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판관기 12 장

입타와 에프라임 지파

1

에프라임 사람들이 동원되었다. 그들은 차폰으로1) 건너가서 입타에게 말하였다.2) “너는 왜 암몬 자손들과 싸우러 건너갈 때에, 같이 가자고 우리를 부르지 않았느냐? 네 집을 너와 함께 불태워 버리겠다.”

2

그러자 입타가 그들에게 대답하였다. “나는 내 백성과 더불어 암몬 자손들과 격렬한 논쟁을 벌이면서 그대들을 소집하였소. 그러나 그대들은 나를 그들의 손에서 구해 주지 않았소.

3

그대들이3) 구해 주지 않는 것을 본 나는, 목숨을 걸고4) 암몬 자손들이 있는 곳으로 건너갔소. 그랬더니 주님께서 그들을 내 손에 넘겨주셨소. 그런데 그대들은 어찌하여 오늘 이렇게 올라와서 나와 싸우려 드는 것이오?”

4

그러고 나서 입타는 길앗 사람들을 모두 모아 에프라임인들과 싸웠다. 길앗 사람들은 에프라임인들이 평소에, “너희는 에프라임에서 도망간 자들이다. 길앗은 에프라임과 므나쎄 한가운데에 있는 것이나 마찬가지다.”5) 하고 말하였기 때문에 그들을 쳐 죽였다.

5

그리고 길앗인들은 에프라임으로 가는 요르단 건널목들을 점령하였다. 도망가는 에프라임인들이 “강을 건너게 해 주시오.” 하면, 길앗 사람들은 그에게 “너는 에프라임인이냐?” 하고 물었다. 그가 “아니요.” 하고 대답하면,

6

그에게 “‘쉬뽈렛’ 하고 말해 봐.” 하였다. 그 사람이 제대로 발음하지 못하여 ‘시뽈렛’이라고 하면,6) 그를 붙들어 그 요르단 건널목에서 죽였다. 이렇게 하여 그때에 에프라임에서 사만 이천 명이 죽었다.

7

입타는 여섯 해 동안 이스라엘의 판관으로 일하였다. 그러고 나서 길앗 사람 입타는 죽어 길앗에 있는 자기 성읍에7) 묻혔다.

판관 입찬

8

그 뒤로 베들레헴8) 출신 입찬이 이스라엘의 판관으로 일하였다.

9

그에게는 아들 서른 명과 딸 서른 명이 있었는데, 딸들도 일가 밖으로 시집보내고 며느리들도 일가 밖에서 데려왔다.9) 그는 일곱 해 동안 이스라엘의 판관으로 일하였다.

10

그러고 나서 입찬은 죽어 베들레헴에 묻혔다.

판관 엘론

11

그 뒤로 즈불룬 사람 엘론이 이스라엘의 판관으로 일하였다. 그는 열 해 동안 이스라엘의 판관으로 일하였다.

12

그러고 나서 즈불룬 사람 엘론은 죽어 즈불룬 땅 아얄론에10) 묻혔다.

판관 압돈

13

그 뒤로 피르아톤11) 사람 힐렐의 아들 압돈이 이스라엘의 판관으로 일하였다.

14

그에게는 아들 마흔 명과 손자 서른 명이 있었는데, 그들은 저마다12) 나귀를 타고 다녔다.13) 그는 여덟 해 동안 이스라엘의 판관으로 일하였다.

15

그러고 나서 피르아톤 사람 힐렐의 아들 압돈은 죽어 에프라임 땅, 아말렉 산악 지방에 있는14) 피르아톤에 묻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