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요한 복음서 16 장

1

“내가 너희에게 이 말을 한 이유는 너희가 떨어져 나가지1) 않게 하려는 것이다.

2

사람들이 너희를 회당에서 내쫓을 것이다.2) 게다가 너희를 죽이는 자마다 하느님께 봉사한다고 생각할 때가 온다.3)

3

그들은 아버지도 나도 알지 못하기 때문에 그러한 짓을 할 것이다.

4

내가 너희에게 이 말을 한 이유는, 그들의 때가 오면 내가 너희에게 한 말을 기억하게 하려는 것이다.4)

성령께서 하시는 일

4

“내가 처음부터 이 말을 너희에게 하지 않은 것은 내가 너희와 함께 있었기 때문이다.

5

이제 나는 나를 보내신 분께 간다. 그런데도 ‘어디로 가십니까?’ 하고 묻는 사람이 너희 가운데 아무도 없다.

6

오히려 내가 이 말을 하였기 때문에 너희 마음에 근심이 가득 찼다.5)

7

그러나 너희에게 진실을 말하는데, 내가 떠나는 것이 너희에게 이롭다.6) 내가 떠나지 않으면 보호자께서 너희에게 오지 않으신다. 그러나 내가 가면 그분을 너희에게 보내겠다.

8

보호자께서 오시면 죄와 의로움과 심판에 관한 세상의 그릇된 생각을 밝히실 것이다.7)

9

그들이 죄에 관하여 잘못 생각하는 것은 나를 믿지 않기 때문이고,8)

10

그들이 의로움에 관하여 잘못 생각하는 것은 내가 아버지께 가고 너희가 더 이상 나를 보지 못할 것이기 때문이며,9)

11

그들이 심판에 관하여 잘못 생각하는 것은 이 세상의 우두머리가 이미 심판을 받았기 때문이다.10)

12

내가 너희에게 할 말이 아직도 많지만 너희가 지금은 그것을 감당하지 못한다.11)

13

그러나 그분 곧 진리의 영께서 오시면 너희를 모든 진리 안으로 이끌어 주실 것이다.12) 그분께서는 스스로 이야기하지 않으시고 들으시는 것만 이야기하시며, 또 앞으로 올 일들을 너희에게 알려 주실 것이다.

14

그분께서 나를 영광스럽게 하실 것이다. 나에게서 받아 너희에게 알려 주실 것이기 때문이다.13)

15

아버지께서 가지고 계신 것은 모두 나의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성령께서 나에게서 받아 너희에게 알려 주실 것이라고 내가 말하였다.”

이별의 슬픔과 재회의 기쁨

16

“조금 있으면14) 너희는 나를 더 이상 보지 못할 것이다. 그러나 다시 조금 더 있으면 나를 보게 될 것이다.”15)

17

그러자 제자들 가운데 몇 사람이 서로 말하였다. “‘조금 있으면 너희는 나를 보지 못할 것이다. 그러나 다시 조금 더 있으면 나를 보게 될 것이다.’, 또 ‘내가 아버지께 가기 때문이다.’ 하고 우리에게 말씀하시는데, 그것이 무슨 뜻일까?16)

18

그들은 또 “‘조금 있으면’이라고 말씀하시는데,17) 그것이 무슨 뜻일까? 무슨 이야기를 하시는지 알 수가 없군.” 하고 말하였다.

19

예수님께서는 제자들이 묻고 싶어 하는 것을 아시고 그들에게 이르셨다. “‘조금 있으면 너희는 나를 보지 못할 것이다. 그러나 다시 조금 더 있으면 나를 보게 될 것이다.’ 하고 내가 말한 것을 가지고 서로 묻고 있느냐?

20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말한다. 너희는 울며 애통해하겠지만 세상은 기뻐할 것이다. 너희가 근심하겠지만, 그러나 너희의 근심은 기쁨으로 바뀔 것이다.18)

21

해산할 때에 여자는 근심에 싸인다. 진통의 시간이19) 왔기 때문이다. 그러나 아이를 낳으면, 사람 하나가 이 세상에 태어났다는 기쁨으로 그 고통을 잊어버린다.20)

22

이처럼 너희도 지금은 근심에 싸여 있다. 그러나 내가 너희를 다시 보게 되면 너희 마음이 기뻐할 것이고, 그 기쁨을 아무도 너희에게서 빼앗지 못할 것이다.21)

23

그날에는22) 너희가 나에게 아무것도 묻지23) 않을 것이다.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말한다. 너희가 내 이름으로 아버지께 청하는 것은 무엇이든지 그분께서 너희에게 주실 것이다.24)

24

지금까지 너희는 내 이름으로 아무것도 청하지 않았다.25) 청하여라.26) 받을 것이다. 그리하여 너희 기쁨이 충만해질 것이다.27)

내가 세상을 이겼다

25

“나는 지금까지 너희에게 이런 것들을 비유로 이야기하였다. 그러나 더 이상 너희에게 비유로 이야기하지 않고 아버지에 관하여 드러내 놓고 너희에게 알려 줄 때가 온다.28)

26

그날에 너희는 내 이름으로 청할 것이다. 내가 너희를 위하여 아버지께 청하겠다는 말이 아니다.

27

바로 아버지께서 너희를 사랑하신다. 너희가 나를 사랑하고 또 내가 하느님에게서 나왔다는 것을 믿었기 때문이다.29)

28

나는 아버지에게서 나와 세상에 왔다가, 다시 세상을 떠나 아버지께 간다.”

29

그러자 제자들이 말하였다. “이제는 드러내 놓고 이야기하시고 비유는 말씀하지 않으시는군요.

30

저희는 스승님께서 모든 것을 아시고, 또 누가 스승님께 물을 필요도 없다는 것을 이제 알았습니다.30) 이로써 저희는 스승님께서31) 하느님에게서 나오셨다는 것을 믿습니다.”

31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대답하셨다. “이제는 너희가 믿느냐?

32

그러나 너희가 나를 혼자 버려두고 저마다 제 갈 곳으로32) 흩어질 때가 온다. 아니, 이미 왔다.33) 그러나 나는 혼자가 아니다. 아버지께서 나와 함께 계시다.34)

33

내가 너희에게 이 말을 한 이유는, 너희가 내 안에서 평화를35) 얻게 하려는 것이다. 너희는 세상에서 고난을36) 겪을 것이다. 그러나 용기를 내어라. 내가 세상을 이겼다.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