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요한 복음서 4 장

사마리아 여인과 이야기하시다

1

예수님께서는 당신이 요한보다 더 많은 사람을 제자로 만들고 세례를 준다는 소문을 바리사이들이 들었다는 것을 알게 되셨다.

2

- 사실은 예수님께서 친히 세례를 주신 것이 아니라 제자들이 준 것이다.-

3

그래서 예수님께서는 유다를 떠나 다시 갈릴래아로 가셨다.

4

그때에 사마리아를 가로질러 가셔야 했다.1)

5

그렇게 하여 예수님께서는 야곱이 자기 아들 요셉에게 준 땅에서 가까운 시카르라는 사마리아의 한 고을에 이르셨다.

6

그곳에는 야곱의 우물이 있었다. 길을 걷느라 지치신 예수님께서는 그 우물가에 앉으셨다. 때는 정오2) 무렵이었다.

7

마침 사마리아 여자 하나가 물을 길으러 왔다. 그러자 예수님께서 “나에게 마실 물을 좀 다오.” 하고 그 여자에게 말씀하셨다.

8

제자들은 먹을 것을 사러 고을에 가 있었다.

9

사마리아 여자가 예수님께 말하였다. “선생님은3) 어떻게 유다 사람이시면서 사마리아 여자인 저에게 마실 물을 청하십니까?” 사실 유다인들은 사마리아인들과 상종하지 않았다.4)

10

예수님께서 그 여자에게 대답하셨다. “네가 하느님의 선물을 알고 또 ‘나에게 마실 물을 좀 다오.’ 하고 너에게 말하는 이가 누구인지 알았더라면, 오히려 네가 그에게 청하고 그는 너에게 생수를 주었을 것이다.”5)

11

그러자 그 여자가 예수님께 말하였다. “선생님,6) 두레박도 가지고 계시지 않고 우물도 깊은데, 어디에서 그 생수를 마련하시렵니까?

12

선생님이 저희 조상 야곱보다 더 훌륭한 분이시라는 말씀입니까? 그분께서 저희에게 이 우물을 주셨습니다. 그분은 물론 그분의 자녀들과 가축들도 이 우물물을 마셨습니다.”

13

예수님께서 그 여자에게 이르셨다. “이 물을 마시는 자는 누구나 다시 목마를 것이다.

14

그러나 내가 주는 물을 마시는 사람은 영원히 목마르지 않을 것이다. 내가 주는 물은 그 사람 안에서 물이 솟는 샘이 되어 영원한 생명을 누리게 할 것이다.”7)

15

그러자 그 여자가 예수님께 말하였다. “선생님, 그 물을 저에게 주십시오. 그러면 제가 목마르지도 않고, 또 물을 길으러 이리 나오지 않아도 되겠습니다.”

16

예수님께서 그 여자에게, “가서 네 남편을 불러 이리 함께 오너라.” 하고 말씀하셨다.

17

그 여자가 “저는 남편이 없습니다.” 하고 대답하자, 예수님께서 말씀하셨다. “‘저는 남편이 없습니다.’ 한 것은 맞는 말이다.

18

너는 남편이 다섯이나 있었지만8) 지금 함께 사는 남자도 남편이 아니니, 너는 바른대로 말하였다.”

19

여자가 예수님께 말하였다. “선생님, 이제 보니 선생님은 예언자시군요.9)

20

저희 조상들은 이 산에서 예배를 드렸습니다.10) 그런데 선생님네는 예배를 드려야 하는 곳이 예루살렘에 있다고 말합니다.”

21

예수님께서 그 여자에게 말씀하셨다. “여인아,11) 내 말을 믿어라. 너희가 이 산도 아니고 예루살렘도 아닌 곳에서 아버지께 예배를 드릴 때가 온다.

22

너희는 알지도 못하는 분께 예배를 드리지만,12) 우리는 우리가 아는 분께 예배를 드린다.13) 구원은 유다인들에게서 오기 때문이다.14)

23

그러나 진실한 예배자들이 영과 진리 안에서 아버지께 예배를 드릴 때가 온다.15) 지금이 바로 그때다. 사실 아버지께서는 이렇게 예배를 드리는 이들을 찾으신다.

24

하느님은 영이시다.16) 그러므로 그분께 예배를 드리는 이는 영과 진리 안에서 예배를 드려야 한다.”

25

그 여자가 예수님께, “저는 그리스도라고도 하는 메시아께서 오신다는 것을 압니다. 그분께서 오시면 우리에게 모든 것을 알려 주시겠지요.” 하였다.

26

그러자 예수님께서 그 여자에게 말씀하셨다. “너와 말하고 있는 내가 바로 그 사람이다.”17)

27

바로 그때에 제자들이 돌아와 예수님께서 여자와 이야기하시는 것을 보고 놀랐다.18) 그러나 아무도 “무엇을 찾고 계십니까?”, 또는 “저 여자와 무슨 이야기를 하십니까?” 하고 묻지 않았다.

28

그 여자는 물동이를 버려두고 고을로 가서 사람들에게 말하였다.

29

“제가 한 일을 모두 알아맞힌 사람이 있습니다. 와서 보십시오. 그분이 그리스도가 아니실까요?”

30

그리하여 그들이 고을에서 나와 예수님께 모여 왔다.

31

그러는 동안 제자들은 예수님께 “스승님,19) 잡수십시오.” 하고 권하였다.

32

그러나 예수님께서 “나에게는 너희가 모르는 먹을 양식이 있다.” 하시자,

33

제자들은 서로 “누가 스승님께 잡수실 것을 갖다 드리기라도 하였다는 말인가?” 하고 말하였다.

34

예수님께서 다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내 양식은 나를 보내신 분의 뜻을 실천하고, 그분의 일을 완수하는 것이다.

35

너희는 ‘아직도 넉 달이 지나야 수확 때가 온다.’20) 하고 말하지 않느냐? 자, 내가 너희에게 말한다. 눈을 들어 저 밭들을 보아라. 곡식이 다 익어 수확 때가 되었다.21) 이미

36

수확하는 이가 삯을 받고, 영원한 생명에 들어갈 알곡을 거두어들이고 있다. 그리하여 씨 뿌리는 이도 수확하는 이와 함께 기뻐하게 되었다.

37

과연 ‘씨 뿌리는 이가 다르고 수확하는 이가 다르다.’는 말이 옳다.

38

나는 너희가 애쓰지 않은 것을 수확하라고 너희를 보냈다. 사실 수고는 다른 이들이 하였는데, 너희가 그 수고의 열매를 거두는 것이다.22)

39

그 고을에 사는 많은 사마리아인들이 예수님을 믿게 되었다. 그 여자가 “저분은 제가 한 일을 모두 알아맞혔습니다.” 하고 증언하는 말을 하였기 때문이다.

40

이 사마리아인들이 예수님께 와서 자기들과 함께 머무르시기를 청하자, 그분께서는 거기에서 이틀을 머무르셨다.

41

그리하여 더 많은 사람이 그분의 말씀을 듣고 믿게 되었다.

42

그들이 그 여자에게 말하였다. “우리가 믿는 것은 이제 당신이 한 말 때문이 아니오.23) 우리가 직접 듣고 이분께서 참으로 세상의 구원자이심을24) 알게 되었소.”

왕실 관리의 아들을 살리시다(마태 8,5-13; 루카 7,1-10)

43

이틀 뒤에 예수님께서는 그곳을 떠나 갈릴래아로 가셨다.

44

예수님께서는 친히, 예언자는 자기 고향에서 존경을 받지 못한다고 증언하신 적이 있다.25)

45

예수님께서 갈릴래아에 가시자 갈릴래아 사람들이 그분을 맞아들였다. 그들도 축제를 지내러 예루살렘에 갔다가, 예수님께서 축제 때에 그곳에서 하신 모든 일을 보았기 때문이다.

46

예수님께서는 물을 포도주로 만드신 적이 있는 갈릴래아 카나로 다시 가셨다. 거기에 왕실 관리가26) 한 사람 있었는데, 그의 아들이 카파르나움에서 앓아누워 있었다.27)

47

그는 예수님께서 유다를 떠나 갈릴래아에 오셨다는 말을 듣고 예수님을 찾아와, 자기 아들이 죽게 되었으니 카파르나움으로 내려가시어28) 아들을 고쳐 주십사고 청하였다.

48

예수님께서는 그에게 이르셨다. “너희는 표징과 이적을 보지 않으면 믿지 않을 것이다.”29)

49

그래도 그 왕실 관리는 예수님께 “주님,30) 제 아이가 죽기 전에 같이 내려가 주십시오.” 하고 말하였다.

50

그러자 예수님께서 그에게 말씀하셨다. “가거라. 네 아들은 살아날 것이다.” 그 사람은 예수님께서 자기에게 이르신 말씀을 믿고 떠나갔다.

51

그가 내려가는 도중에 그의 종들이 마주 와서 아이가 살아났다고 말하였다.

52

그래서 그가 종들에게 아이가 나아지기 시작한 시간을 묻자, “어제 오후 한 시에31) 열이 떨어졌습니다.” 하고 대답하는 것이었다.

53

그 아버지는 바로 그 시간에 예수님께서 자기에게, “네 아들은 살아날 것이다.” 하고 말씀하신 것을 알았다. 그리하여 그와 그의 온 집안이 믿게 되었다.

54

이렇게 예수님께서는 유다를 떠나 갈릴래아로 가시어 두 번째 표징을 일으키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