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여호수아기 24 장

스켐 집회

1

여호수아는 이스라엘의 모든 지파를 스켐으로1) 모이게 하였다. 그가 이스라엘의 원로들과 우두머리들과 판관들과 관리들을 불러내니, 그들이 하느님 앞에 나와 섰다.2)

2

그러자 여호수아가 온 백성에게 말하였다.3) “주 이스라엘의 하느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셨다. ‘옛날에 아브라함의 아버지이며 나호르의 아버지인 테라를4) 비롯한 너희 조상들은 강5) 건너편에 살면서 다른 신들을 섬겼다.

3

그런데 나는 너희 조상 아브라함을 강 건너편에서 데려다가, 온 가나안 땅을 돌아다니게 하고 그의 후손들을 번성하게 하였다. 내가 그에게 이사악을 주고,

4

이사악에게는 야곱과 에사우를 주었다. 그리고 에사우에게는 세이르산을 주어 차지하게 하였다. 야곱과 그의 아들들은 이집트로 내려갔지만,

5

나는 모세와 아론을 보내어, 이집트 가운데에서 그 모든 일을 하여 그곳을 친 다음, 너희를 이끌어 내었다.6)

6

내가 너희 조상들을 이렇게 이집트에서 이끌어 내었다. 그 뒤에 너희는 바다에 이르렀다. 그런데 이집트인들이 병거와 기병을 거느리고 갈대 바다까지 너희 조상들의 뒤를 쫓아왔다.

7

그래서 너희 조상들이 주님에게 부르짖자, 주님이 너희와 이집트인 사이에 암흑을 갖다 놓고 바닷물을 끌어들여 그들을 덮쳐 버렸다. 이렇게 내가 이집트에서 한 일을 너희는 두 눈으로 보았다. 너희가 광야에서 오랫동안 머무른 뒤에,7)

8

나는 너희를 요르단 건너편에 사는 아모리인들의 땅으로 데려갔다. 그때에 그들이 너희에게 맞서 싸웠으나, 내가 그들을 너희 손에 넘겨주어, 너희가 그들의 땅을 차지하게 되었다. 내가 그들을 너희 앞에서 패망시킨 것이다.8)

9

그 뒤에 모압 임금, 치포르의 아들 발락이 나서서 이스라엘에게 맞서 싸웠다. 그는 너희를 저주하려고 사람을 보내어 브오르의 아들 발라암을 불러왔다.

10

그러나 나는 발라암의 말을 들어 주지 않았다. 그래서 그는 오히려 너희에게 축복해 주었다. 나는 이렇게 너희를 발락의 손에서 구해 주었다.9)

11

너희가 요르단을 건너서 예리코에 이르렀을 때에는, 예리코의 지주들, 곧 아모리족, 프리즈족, 가나안족, 히타이트족, 기르가스족, 히위족, 여부스족이 너희에게 맞서 싸웠다. 나는 그들도 너희 손에 넘겨주었다.10)

12

나는 또 너희보다 앞서 말벌을 보내어, 아모리족의 두 임금을 너희 앞에서 몰아내었다.11) 그렇게 한 것은 너희의 칼도 너희의 화살도 아니다.12)

13

그러고 나서 나는 너희에게 너희가13) 일구지 않은 땅과 너희가 세우지 않은 성읍들을 주었다. 그래서 너희가 그 안에서 살고, 또 직접 가꾸지도 않은 포도밭과 올리브 나무에서 열매를 따 먹게 되었다.’

14

그러니 이제14) 너희는 주님을 경외하며 그분을 온전하고 진실하게 섬겨라. 그리고 너희 조상이 강 건너편과 이집트에서 섬기던 신들을 버리고 주님을 섬겨라.15)

15

만일 주님을 섬기는 것이 너희 눈에 거슬리면,16) 너희 조상들이 강 건너편에서 섬기던 신들이든, 아니면 너희가 살고 있는 이 땅 아모리족의17) 신들이든, 누구를 섬길 것인지 오늘 선택하여라.18) 나와 내 집안은 주님을 섬기겠다.”

16

그러자 백성이 대답하였다. “다른 신들을 섬기려고 주님을 저버리는 일은 결코 우리에게 없을 것입니다.19)

17

우리와 우리 조상들을 이집트 땅에서, 종살이하던 집에서 데리고 올라오셨으며, 우리 눈앞에서 이 큰 표징들을 일으키신 분이 바로 주 우리 하느님이십니다. 그분께서는 우리가 걸어온 그 모든 길에서, 또 우리가 지나온 그 모든 민족들 사이에서 우리를 지켜 주셨습니다.20)

18

또한 주님께서는 모든 민족들과 이 땅에 사는 아모리족을 우리 앞에서 몰아내 주셨습니다. 그러므로 우리도 주님을 섬기겠습니다. 그분만이 우리의 하느님이십니다.”

19

그러자 여호수아가 백성에게 말하였다. “너희는 주님을 섬길 수 없을 것이다.21) 그분께서는 거룩하신 하느님이시며22) 질투하시는 하느님으로서,23) 너희의 잘못과 죄악을 용서하지 않으신다.24)

20

너희가 주님을 저버리고 낯선 신들을 섬기면, 그분께서는 너희에게 선을 베푸신 뒤에라도, 돌아서서 너희에게 재앙을 내리시고 너희를 멸망시켜 버리실 것이다.”

21

백성이 여호수아에게 말하였다. “아닙니다. 우리는 주님을 섬기겠습니다.”

22

여호수아가 백성에게, “너희가 주님을 선택하고 그분을 섬기겠다고 한 그 말에 대한 증인은 바로 너희 자신이다.” 하고 말하자,25) 그들이 “우리가 증인입니다.” 하고 대답하였다.

23

“그러면 이제 너희 가운데에 있는 낯선 신들을 치워 버리고, 주 이스라엘의 하느님께 마음을26) 기울여라.” 하자,

24

백성이 여호수아에게 말하였다. “우리는 주 우리 하느님을 섬기고 그분의 말씀을 듣겠습니다.”

25

그날 여호수아는 스켐에서 백성과 계약을 맺고 그들을 위한 규정과 법규를27) 세웠다.

26

여호수아는 이 말씀을 모두 하느님의 율법서에28) 기록하고, 큰 돌을 가져다가29) 그곳 주님의 성소에 있는 향엽나무30) 밑에 세웠다.

27

그러고 나서 여호수아는 온 백성에게 말하였다. “보라, 이 돌이 우리에게 증인이 될 것이다. 주님께서 우리에게 이르신 모든 말씀을 이 돌이 들었다. 그래서 이것은 너희가 너희 하느님을 부정하지 못하게 하는31) 증인이 될 것이다.”32)

28

여호수아는 백성을 저마다 상속 재산으로 받은 땅으로 돌려보냈다.33)

여호수아가 죽다

29

이런 일들이 있은 뒤에 주님의 종, 눈의 아들 여호수아가 죽었다. 그의 나이는 백열 살이었다.

30

그는 자기가 상속 재산으로 받은 땅, 곧 가아스산34) 북쪽, 에프라임 산악 지방에 있는 팀낫 세라에35) 묻혔다.

31

여호수아가 살아 있는 동안 내내, 그리고 주님께서 이스라엘을 위하여 하신 모든 일을 아는 원로들이 여호수아보다 장수하며 살아 있는 동안 내내, 이스라엘은 주님을 섬겼다.36)

32

이스라엘 자손들은 이집트에서 가지고 올라온 요셉의 유골을 스켐에,37) 야곱이 스켐의 아버지 하모르의 아들들에게 돈 백 닢을38) 주고 산 밭에 묻었다. 그곳은 요셉 자손들의 상속 재산이 된 곳이다.

33

아론의 아들 엘아자르도 죽었다.39) 그는 자기 아들 피느하스가 상속 재산으로40) 받은 성읍인 에프라임 산악 지방의 기브아에 묻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