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루카 복음서 24 장

부활하시다(마태 28,1-8; 마르 16,1-8; 요한 20,1-10)

1

주간 첫날1) 새벽 일찍이 그 여자들은 준비한 향료를 가지고 무덤으로 갔다.2)

2

그런데 그들이 보니 무덤에서 돌이3) 이미 굴려져 있었다.

3

그래서 안으로 들어가 보니 주 예수님의4) 시신이 없었다.

4

여자들이 그 일로 당황하고 있는데,5) 눈부시게 차려입은 남자 둘이 그들에게 나타났다.6)

5

여자들이 두려워 얼굴을 땅으로 숙이자 두 남자가 그들에게 말하였다. “어찌하여 살아 계신 분을7) 죽은 이들 가운데에서 찾고 있느냐?

6

그분께서는 여기에 계시지 않는다. 되살아나셨다. 그분께서 갈릴래아에 계실 때에 너희에게 무엇이라고 말씀하셨는지 기억해 보아라.8)

7

사람의 아들은 죄인들의 손에 넘겨져 십자가에 못 박히셨다가 사흘 만에 다시 살아나셔야 한다고 말씀하셨다.”

8

그러자 여자들은 예수님의 말씀을 기억해 내었다.

9

그리고 무덤에서 돌아와 열한 제자와 그 밖의 모든 이에게 이 일을 다 알렸다.

10

그들은 마리아 막달레나, 요안나, 그리고 야고보의 어머니 마리아였다. 그들과 함께 있던 다른 여자들도 사도들에게 이 일을 이야기하였다.

11

사도들에게는 그 이야기가 헛소리처럼 여겨졌다. 그래서 사도들은 그 여자들의 말을 믿지 않았다.

12

그러나 베드로는 일어나 무덤으로 달려가서 몸을 굽혀 들여다보았다. 그곳에는 아마포만 놓여 있었다.9) 그는 일어난 일을 속으로 놀라워하며 돌아갔다.10)

엠마오로 가는 두 제자에게 나타나시다11) (마르 16,12-13)

13

바로 그날 제자들 가운데 두 사람이 예루살렘에서 예순 스타디온 떨어진 엠마오라는12) 마을로 가고 있었다.

14

그들은 그동안 일어난 모든 일에 관하여 서로 이야기하였다.

15

그렇게 이야기하고 토론하는데, 바로 예수님께서 가까이 가시어 그들과 함께 걸으셨다.

16

그들은 눈이 가리어 그분을 알아보지 못하였다.13)

17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걸어가면서 무슨 말을 서로 주고받느냐?” 하고 물으시자, 그들은 침통한 표정을 한 채 멈추어 섰다.

18

그들 가운데 한 사람, 클레오파스라는 이가 예수님께, “예루살렘에 머물렀으면서14) 이 며칠 동안 그곳에서 일어난 일을 혼자만 모른다는 말입니까?” 하고 말하였다.

19

예수님께서 “무슨 일이냐?” 하시자 그들이 그분께 말하였다. “나자렛 사람 예수님에 관한 일입니다. 그분은 하느님과 온 백성 앞에서, 행동과 말씀에 힘이 있는 예언자셨습니다.15)

20

그런데 우리의 수석 사제들과 지도자들이 그분을 넘겨, 사형 선고를 받아 십자가에 못 박히시게 하였습니다.

21

우리는 그분이야말로 이스라엘을 해방하실 분이라고 기대하였습니다. 그 일이 일어난 지도 벌써 사흘째가 됩니다.16)

22

그런데 우리 가운데 몇몇 여자가 우리를 깜짝 놀라게 하였습니다. 그들이 새벽에 무덤으로 갔다가,

23

그분의 시신을 찾지 못하고 돌아와서 하는 말이, 천사들의 발현까지 보았는데 그분께서 살아 계시다고 천사들이 일러 주더랍니다.

24

그래서 우리 동료 몇 사람이 무덤에 가서 보니 그 여자들이 말한 그대로였고, 그분은 보지 못하였습니다.”

25

그때에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이르셨다. “아, 어리석은 자들아! 예언자들이 말한 모든 것을 믿는 데에 마음이 어찌 이리 굼뜨냐?

26

그리스도는 그러한 고난을 겪고서 자기의 영광 속에 들어가야 하는 것이 아니냐?17)

27

그리고 이어서 모세와 모든 예언자로부터 시작하여18) 성경 전체에 걸쳐 당신에 관한 기록들을 그들에게 설명해 주셨다.

28

그들이 찾아가던 마을에 가까이 이르렀을 때, 예수님께서는 더 멀리 가려고 하시는 듯하였다.

29

그러자 그들은 “저희와 함께 묵으십시오. 저녁때가 되어 가고 날도 이미 저물었습니다.” 하며 그분을 붙들었다.19) 그래서 예수님께서는 그들과 함께 묵으시려고 그 집에 들어가셨다.

30

그들과 함께 식탁에 앉으셨을 때, 예수님께서는 빵을 들고 찬미를 드리신 다음 그것을 떼어 그들에게 나누어 주셨다.20)

31

그러자 그들의 눈이 열려 예수님을 알아보았다. 그러나 그분께서는 그들에게서 사라지셨다.

32

그들은 서로 말하였다. “길에서 우리에게 말씀하실 때나 성경을 풀이해 주실 때 속에서21) 우리 마음이 타오르지 않았던가!”

33

그들이 곧바로 일어나 예루살렘으로 돌아가 보니 열한 제자와 동료들이 모여,

34

“정녕 주님께서 되살아나시어 시몬에게 나타나셨다.”22) 하고 말하고 있었다.

35

그들도 길에서 겪은 일과 빵을 떼실 때에 그분을 알아보게 된 일을 이야기해 주었다.

제자들에게 나타나시어 사명을 부여하시다(마태 28,16-20; 마르 16,14-18; 요한 20,19-23; 사도 1,6-8)

36

그들이 이러한 이야기를 하고 있을 때 예수님께서 그들 가운데에 서시어, “평화가 너희와 함께!” 하고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37

그들은 너무나 무섭고 두려워 유령을 보는 줄로 생각하였다.

38

그러자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이르셨다. “왜 놀라느냐? 어찌하여 너희 마음에 여러 가지 의혹이 이느냐?

39

내 손과 내 발을 보아라.24) 바로 나다. 나를 만져 보아라. 유령은 살과 뼈가 없지만, 나는 너희도 보다시피 살과 뼈가 있다.”

40

이렇게 말씀하시고 나서 그들에게 손과 발을 보여 주셨다.

41

그들은 너무 기쁜 나머지 아직도 믿지 못하고 놀라워하는데,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여기에 먹을 것이 좀 있느냐?” 하고 물으셨다.

42

그들이 구운 물고기 한 토막을 드리자,

43

예수님께서는 그것을 받아 그들 앞에서 잡수셨다.25)

44

그리고 그들에게 이르셨다. “내가 전에 너희와 함께 있을 때에 말한 것처럼,26) 나에 관하여 모세의 율법과 예언서와 시편에27) 기록된 모든 것이 다 이루어져야 한다.”

45

그때에 예수님께서는 그들의 마음을 여시어 성경을 깨닫게 해 주셨다.

46

이어서 그들에게 이르셨다.28) “성경에 기록된 대로, 그리스도는 고난을 겪고 사흘 만에 죽은 이들 가운데에서 다시 살아나야 한다.

47

그리고 예루살렘에서부터 시작하여, 죄의 용서를 위한 회개가29) 그의 이름으로 모든 민족들에게 선포되어야 한다.

48

너희는 이 일의 증인이다.

49

그리고 보라,30) 내 아버지께서 약속하신 분을31) 내가 너희에게 보내 주겠다. 그러니 너희는 높은 데에서 오는 힘을32) 입을 때까지 예루살렘에33) 머물러 있어라.”

승천하시다34)(마르 16,19-20; 사도 1,9-11)

50

예수님께서는 그들을 베타니아 근처까지 데리고 나가신 다음, 손을 드시어 그들에게 강복하셨다.

51

이렇게 강복하시며 그들을 떠나 하늘로 올라가셨다.35)

52

그들은 예수님께 경배하고 나서 크게 기뻐하며 예루살렘으로 돌아갔다.

53

그리고 줄곧 성전에서 하느님을 찬미하며 지냈다.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