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마르코 복음서 8장

사천 명을 먹이시다1)(마태 15,32-39)

1

그 무렵에 다시 많은 군중이 모여 있었는데 먹을 것이 없었다. 예수님께서 제자들을 가까이 불러 말씀하셨다.

2

“저 군중이 가엾구나. 벌써 사흘 동안이나 내 곁에 머물렀는데 먹을 것이 없으니 말이다.

3

내가 저들을 굶겨서 집으로 돌려보내면 길에서 쓰러질 것이다. 더구나 저들 가운데에는 먼 데서 온 사람들도 있다.2)

4

그러자 제자들이 “이 광야에서 누가 어디서 빵을 구해 저 사람들을 배불릴 수 있겠습니까?” 하고 대답하였다.

5

예수님께서 “너희에게 빵이 몇 개나 있느냐?” 하고 물으시자, 그들이 “일곱 개 있습니다.” 하고 대답하였다.

6

예수님께서는 군중에게 땅에 앉으라고 분부하셨다. 그리고 빵 일곱 개를 손에 들고 감사를 드리신 다음,3) 떼어서 제자들에게 주시며 나누어 주라고 하시니, 그들이 군중에게 나누어 주었다.

7

또 제자들이 작은 물고기 몇 마리를 가지고 있었는데, 예수님께서는 그것도 축복하신 다음에 나누어 주라고 이르셨다.

8

사람들은 배불리 먹었다. 그리고 남은 조각을 모았더니 일곱4) 바구니나 되었다.

9

사람들은 사천 명가량이었다. 예수님께서는 그들을 돌려보내시고 나서,

10

곧바로 제자들과 함께 배에 올라 달마누타5) 지방으로 가셨다.

바리사이들이 표징을 요구하다(마태 16,1-4)

11

바리사이들이 와서 예수님과 논쟁하기 시작하였다. 그분을 시험하려고 하늘에서 오는 표징을 요구하였던 것이다.6)

12

예수님께서는 마음속으로7) 깊이 탄식하며 말씀하셨다. “어찌하여 이 세대가 표징을 요구하는가?8)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말한다. 이 세대는 어떠한 표징도 받지 못할 것이다.”

13

그러고 나서 그들을 버려두신 채 다시 배를 타고 건너편으로 가셨다.

바리사이들과 헤로데의 누룩을 조심하여라9)(마태 16,5-12)

14

그런데 제자들이 빵을 가져오는 것을 잊어버려, 그들이 가진 빵이 배 안에는 한 개밖에 없었다.

15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너희는 주의하여라. 바리사이들의 누룩과 헤로데의 누룩을 조심하여라.”10) 하고 분부하셨다.

16

그러자 제자들은 자기들에게 빵이 없다고 서로 수군거렸다.11)

17

예수님께서는 그것을 아시고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너희는 어찌하여 빵이 없다고 수군거리느냐? 아직도 이해하지 못하고 깨닫지 못하느냐?12) 너희 마음이 그렇게도 완고하냐?13)

18

너희는 눈이 있어도 보지 못하고 귀가 있어도 듣지 못하느냐?14) 너희는 기억하지 못하느냐?

19

내가 빵 다섯 개를 오천 명에게 떼어 주었을 때, 빵 조각을 몇 광주리나 가득 거두었느냐?” 그들이 “열둘입니다.” 하고 대답하였다.

20

“빵 일곱 개를 사천 명에게 떼어 주었을 때에는, 빵 조각을 몇 바구니나 가득 거두었느냐?” 그들이 “일곱입니다.” 하고 대답하자,

21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너희는 아직도 깨닫지 못하느냐?” 하고 말씀하셨다.

벳사이다의 눈먼 이를 고치시다15)

22

그들은 벳사이다로 갔다. 그런데 사람들이 눈먼 이를 예수님께 데리고 와서는 그에게 손을 대어 주십사고 청하였다.

23

그분께서는 그 눈먼 이의 손을 잡아 마을 밖으로 데리고 나가셔서, 그의 두 눈에 침을 바르시고 그에게 손을 얹으신 다음, “무엇이 보이느냐?” 하고 물으셨다.

24

그는 앞을 쳐다보며,16) “사람들이 보입니다. 그런데 걸어다니는 나무처럼 보입니다.” 하고 대답하였다.

25

그분께서 다시 그의 두 눈에 손을 얹으시니 그가 똑똑히 보게 되었다. 그는 시력이 회복되어 모든 것을 뚜렷이 보게 된 것이다.

26

예수님께서는 그를 집으로 보내시면서, “저 마을로는 들어가지 마라.” 하고 말씀하셨다.

베드로가 예수님을 그리스도라고 고백하다17)(마태 16,13-20; 루카 9,18-21)

27

예수님께서 제자들과 함께 카이사리아 필리피18) 근처 마을을 향하여 길을 떠나셨다. 그리고 길에서 제자들에게, “사람들이 나를 누구라고 하느냐?” 하고 물으셨다.

28

제자들이 대답하였다. “세례자 요한이라고 합니다. 그러나 어떤 이들은 엘리야라 하고, 또 어떤 이들은 예언자 가운데 한 분이라고 합니다.”

29

예수님께서 다시, “그러면 너희는 나를 누구라고 하느냐?” 하고 물으시자, 베드로가 “스승님은 그리스도이십니다.”19) 하고 대답하였다.

30

그러자 예수님께서는 제자들에게, 당신에 관하여 아무에게도 말하지 말라고 엄중히 이르셨다.20)

수난과 부활을 처음으로 예고하시다(마태 16,21-23; 루카 9,22)

31

예수님께서는 그 뒤에, 사람의 아들이21) 반드시 많은 고난을 겪으시고 원로들과 수석 사제들과 율법 학자들에게22) 배척을 받아 죽임을 당하셨다가 사흘 만에23) 다시 살아나셔야 한다는 것을 제자들에게 가르치기 시작하셨다.24)

32

예수님께서는 이 말씀을 명백히 하셨다. 그러자 베드로가 예수님을 꼭 붙들고 반박하기 시작하였다.25)

33

그러나 예수님께서는 돌아서서 제자들을 보신 다음 베드로에게, “사탄아, 내게서 물러가라.26) 너는 하느님의 일은 생각하지 않고 사람의 일만 생각하는구나.” 하며 꾸짖으셨다.27)

예수님을 어떻게 따라야 하는가(마태 16,24-28; 루카 9,23-27)

34

예수님께서 제자들과 함께 군중을 가까이 부르시고 그들에게 말씀하셨다.28) “누구든지 내 뒤를 따르려면 자신을 버리고 제 십자가를 지고 나를 따라야 한다.29)

35

정녕 자기 목숨을 구하려는 사람은 목숨을 잃을 것이고,30) 나와 복음 때문에 목숨을 잃는 사람은 목숨을 구할 것이다.31)

36

사람이 온 세상을 얻고도 제 목숨을 잃으면 무슨 소용이 있느냐?

37

사람이 제 목숨을 무엇과 바꿀 수 있겠느냐?32)

38

절개 없고33) 죄 많은 이 세대에서 누구든지 나와 내 말을 부끄럽게 여기면, 사람의 아들도 아버지의 영광에 싸여 거룩한 천사들과 함께 올 때에 그를 부끄럽게 여길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