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마태오 복음서 16 장

바리사이들과 사두가이들이 표징을 요구하다(마르 8,11-13; 루카 12,54-56)

1

바리사이들과 사두가이들이 와서 예수님을 시험하려고, 하늘에서 오는 표징을 보여 달라고 요청하였다.1)

2

그러자 예수님께서 이렇게 대답하셨다. “너희는 저녁때가 되면 ‘하늘이 붉으니 날씨가 좋겠구나.’ 하고,

3

아침에는 ‘하늘이 붉고 흐리니 오늘은 날씨가 궂겠구나.’ 한다. 너희는 하늘의 징조는 분별할 줄 알면서 시대의 표징은2) 분별하지 못한다.3)

4

악하고 절개 없는 세대가 표징을 요구하지만, 요나의 표징밖에는 아무런 표징도 받지 못할 것이다.4)” 그러고 나서 예수님께서는 그들을 남겨 두고 떠나가셨다.

바리사이들과 사두가이들의 누룩을 조심하여라(마르 8,14-21)

5

제자들이 호수 건너편으로 가면서 빵을 가져가는 것을 잊어버렸다.

6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너희는 주의하여라. 바리사이들과 사두가이들의 누룩을5) 조심하여라.” 하고 이르셨다.

7

그러자 제자들은 “우리가 빵을 가져오지 않았구나.” 하며 저희끼리 수군거렸다.

8

예수님께서는 그것을 아시고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이 믿음이 약한6) 자들아, 어찌하여 빵이 없다고 너희끼리 수군거리느냐?

9

아직도 이해하지 못하느냐? 빵 다섯 개로 오천 명이 먹은 일을 기억하지 못하느냐?7) 너희가 몇 광주리를 거두었느냐?

10

그리고 빵 일곱 개로 사천 명이 먹은 일을 기억하지 못하느냐? 너희가 몇 광주리를 거두었느냐?

11

내가 빵을 두고 말한 것이 아님을 어찌하여 이해하지 못하느냐? 바리사이들과 사두가이들의 누룩을 조심하여라.”

12

그제야 그들은 빵의 누룩이 아니라, 바리사이들과 사두가이들의 가르침을 조심하라는 말씀인 줄을 깨달았다.

베드로가 예수님을 그리스도라고 고백하다(마르 8,27-30; 루카 9,18-21)

13

예수님께서 카이사리아 필리피8) 지방에 다다르시자 제자들에게, “사람의 아들을9) 누구라고들 하느냐?” 하고 물으셨다.

14

제자들이 대답하였다. “세례자 요한이라고 합니다. 그러나 어떤 이들은 엘리야라 하고, 또 어떤 이들은 예레미야나 예언자 가운데 한 분이라고 합니다.10)

15

예수님께서 “그러면 너희는 나를 누구라고 하느냐?” 하고 물으시자,

16

시몬 베드로가 “스승님은11) 살아 계신 하느님의 아드님12) 그리스도이십니다.” 하고 대답하였다.

17

그러자 예수님께서 그에게 이르셨다. “시몬 바르요나야, 너는 행복하다! 살과 피가13) 아니라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께서 그것을 너에게 알려 주셨기 때문이다.14)

18

나 또한 너에게 말한다. 너는 베드로이다.15) 내가 이 반석 위에 내 교회를 세울 터인즉,16) 저승의 세력도 그것을 이기지 못할 것이다.17)

19

또 나는 너에게 하늘 나라의 열쇠를 주겠다. 그러니 네가 무엇이든지 땅에서 매면 하늘에서도 매일 것이고, 네가 무엇이든지 땅에서 풀면 하늘에서도 풀릴 것이다.18)

20

그런 다음 제자들에게, 당신이 그리스도라는 것을 아무에게도 말하지 말라고 분부하셨다.

수난과 부활을 처음으로 예고하시다(마르 8,31-33; 루카 9,22)

21

그때부터19) 예수님께서는 당신이 반드시 예루살렘에 가시어 원로들과 수석 사제들과 율법 학자들에게 많은 고난을 받고 죽임을 당하셨다가 사흗날에 되살아나셔야 한다는 것을 제자들에게 밝히기 시작하셨다.20)

22

그러자 베드로가 예수님을 꼭 붙들고 반박하기 시작하였다. “맙소사,21) 주님! 그런 일은 주님께 결코 일어나지 않을 것입니다.22)

23

그러나 예수님께서는 돌아서서 베드로에게 말씀하셨다. “사탄아,23) 내게서 물러가라. 너는 나에게 걸림돌이다.24) 너는 하느님의 일은 생각하지 않고 사람의 일만 생각하는구나!25)

예수님을 어떻게 따라야 하는가(마르 8,34─9,1; 루카 9,23-27)

24

그때에 예수님께서 제자들에게 말씀하셨다. “누구든지 내 뒤를 따라오려면, 자신을 버리고 제 십자가를 지고 나를 따라야 한다.26)

25

정녕 자기 목숨을 구하려는 사람은 목숨을 잃을 것이고, 나 때문에 자기 목숨을 잃는 사람은 목숨을 얻을 것이다.27)

26

사람이 온 세상을 얻고도 제 목숨을 잃으면 무슨 소용이 있겠느냐? 사람이 제 목숨을 무엇과 바꿀 수 있겠느냐?

27

사람의 아들이 아버지의 영광에 싸여 천사들과 함께 올 터인데, 그때에 각자에게 그 행실대로 갚을 것이다.28)

28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말한다. 여기에 서 있는 이들 가운데에는 죽기 전에29) 사람의 아들이 자기 나라에 오는 것을30) 볼 사람들이 더러 있다.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