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마태오 복음서 7 장

남을 심판하지 마라(루카 6,37-38.41-42)

1

“남을 심판하지 마라.1) 그래야 너희도 심판받지 않는다.

2

너희가 심판하는 그대로 너희도 심판받고, 너희가 되질하는 바로 그 되로 너희도 받을 것이다.

3

너는 어찌하여 형제의 눈 속에 있는 티는 보면서, 네 눈 속에 있는 들보는 깨닫지 못하느냐?

4

네 눈 속에는 들보가 있는데, 어떻게 형제에게 ‘가만, 네 눈에서 티를 빼내 주겠다.’ 하고 말할 수 있느냐?

5

위선자야,2) 먼저 네 눈에서 들보를 빼내어라. 그래야 네가 뚜렷이 보고 형제의 눈에서 티를 빼낼 수 있을 것이다.”

거룩한 것을 욕되게 하지 마라

6

“거룩한 것을 개들에게 주지 말고, 너희의 진주를 돼지들 앞에 던지지 마라.3) 그것들이 발로 그것을 짓밟고 돌아서서 너희를 물어뜯을지도 모른다.”

청하여라, 찾아라, 문을 두드려라(루카 11,9-13)

7

“청하여라, 너희에게 주실4) 것이다. 찾아라, 너희가 얻을5) 것이다. 문을 두드려라, 너희에게 열릴 것이다.

8

누구든지 청하는 이는 받고, 찾는 이는 얻고, 문을 두드리는 이에게는 열릴 것이다.

9

너희 가운데 아들이 빵을 청하는데 돌을 줄 사람이 어디 있겠느냐?

10

생선을 청하는데 뱀을 줄 사람이 어디 있겠느냐?

11

너희가 악해도 자녀들에게는 좋은 것을 줄 줄 알거든, 하늘에 계신 너희 아버지께서야 당신께 청하는 이들에게 좋은 것을 얼마나 더 많이 주시겠느냐?”

황금률(루카 6,31)

12

“그러므로 남이 너희에게 해 주기를 바라는 그대로 너희도 남에게 해 주어라.6) 이것이 율법과 예언서의 정신이다.”7)

좁은 문으로 들어가라(루카 13,24)

13

“너희는 좁은 문으로 들어가라. 멸망으로 이끄는 문은 넓고 길도 널찍하여 그리로 들어가는 자들이 많다.

14

생명으로 이끄는 문은 얼마나 좁고 또 그 길은 얼마나 비좁은지, 그리로 찾아드는 이들이 적다.”8)

열매를 보면 나무를 안다(루카 6,43-44)

15

“너희는 거짓 예언자들을 조심하여라.9) 그들은 양의 옷차림을 하고 너희에게 오지만 속은 게걸든 이리들이다.

16

너희는 그들이 맺은 열매를 보고 그들을 알아볼 수 있다.10) 가시나무에서 어떻게 포도를 거두어들이고, 엉겅퀴에서 어떻게 무화과를 거두어들이겠느냐?

17

이와 같이 좋은 나무는 모두 좋은 열매를 맺고 나쁜 나무는 나쁜 열매를 맺는다.

18

좋은 나무가 나쁜 열매를 맺을 수 없고 나쁜 나무가 좋은 열매를 맺을 수 없다.

19

좋은 열매를 맺지 않는 나무는 모두 잘려 불에 던져진다.

20

그러므로 너희는 그들이 맺은 열매를 보고 그들을 알아볼 수 있다.”

주님의 뜻을 실천하여라(루카 13,25-27)

21

“나에게 ‘주님, 주님!’ 한다고 모두 하늘 나라에 들어가는 것이 아니다.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의 뜻을11) 실행하는 이라야 들어간다.12)

22

그날에13) 많은 사람이 나에게, ‘주님, 주님! 저희가 주님의 이름으로 예언을 하고, 주님의 이름으로 마귀를 쫓아내고, 주님의 이름으로 많은 기적을 일으키지 않았습니까?’ 하고 말할 것이다.

23

그때에 나는 그들에게, ‘나는 너희를 도무지 알지 못한다. 내게서 물러들 가라, 불법을 일삼는 자들아!’14) 하고 선언할 것이다.”

내 말을 실행하여라(루카 6,47-49)

24

“그러므로 나의 이 말을 듣고 실행하는15) 이는 모두 자기 집을 반석 위에 지은 슬기로운 사람과 같을 것이다.

25

비가 내려 강물이 밀려오고 바람이 불어 그 집에 들이쳤지만 무너지지 않았다.16) 반석 위에 세워졌기 때문이다.

26

그러나 나의 이 말을 듣고 실행하지 않는 자는 모두 자기 집을 모래 위에 지은 어리석은 사람과 같다.

27

비가 내려 강물이 밀려오고 바람이 불어 그 집에 휘몰아치자 무너져 버렸다. 완전히 무너지고 말았다.”

청중의 반응(마르 1,22; 루카 4,32)

28

예수님께서 이 말씀들을 마치시자17) 군중은 그분의 가르침에 몹시 놀랐다.

29

그분께서 자기들의 율법 학자들과는 달리 권위를 가지고 가르치셨기 때문이다.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