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잠언 8 장

지혜가 부른다

1

지혜가1) 부르고 있지 않느냐? 슬기가 목소리를 높이고 있지 않느냐?

2

지혜가 언덕 위, 거리가 내려다보이는 곳에, 네거리에 서 있다.

3

성읍 어귀 성문 곁에서, 여러 대문간에서 외친다.

4

“사람들아, 내가 너희를 부른다. 너희 인간들에게 내 목소리를 높인다.

5

어리석은 이들아, 영리함을 터득하여라. 우둔한 이들아, 마음을 깨쳐라.2)

6

들어라, 나는 고귀한 것들을3) 말하고 내 입술에서는 올바른 것들이 흘러나온다.

7

내 입은4) 진실을 말하고 내 입술은 불의를 역겨워한다.5)

8

내가 하는 말은 모두6) 의로울 뿐 거기에는 교활한 것도 음흉한 것도 없다.

9

그 모든 말이 깨닫는 이에게는 옳고 지식을 찾는 이에게는 바르다.

10

너희는 은이 아니라 내 교훈을 받고 순수한 금이 아니라 지식을 받아라.

11

지혜는 산호보다 낫고 온갖 귀중품도 그것에 비길 수 없다.”

지혜의 자기소개

12

“나 지혜는 영리함과 함께 살며7) 지식과 현명함을 얻었다.

13

주님을 경외함은 악을 미워하는 것이다. 그래서 나는 교만과8) 거만과 악의 길을, 사악한 입을 미워한다.

14

나에게는 조언과 통찰이 있다. 나는 곧 예지이며9) 나에게는 힘이 있다.

15

내 도움으로10) 임금들이 통치하고 군주들이 의로운 명령을 내린다.

16

내 도움으로 제후들이 다스린다. 의롭게 판결하는 수령들도 모두 마찬가지다.11)

17

나를 사랑하는 이들을12) 나는 사랑해 주고 나를 찾는 이들을 나는 만나 준다.13)

18

나에게는 부와 영예가 있고 오래고 존귀한14) 재산과 번영도15) 있다.

19

내 열매는 금보다 순금보다 낫고 내 소출은 순수한 은보다 낫다.

20

나는 정의의 길을, 공정의 길 한가운데를 걷는다.

21

그리하여 나는 나를 사랑하는 이들에게 재산을 물려주고 그들의 보물 곳간을 채워 준다.”

지혜와 창조

22

“주님께서는 그 옛날 모든 일을 하시기 전에 당신의 첫 작품으로 나를 지으셨다.16)

23

나는 한처음 세상이 시작되기 전에 영원에서부터 모습이 갖추어졌다.

24

심연이17) 생기기 전에, 물 많은 샘들이 생기기 전에 나는 태어났다.

25

산들이 자리 잡기18) 전에, 언덕들이 생기기 전에 나는 태어났다.

26

그분께서 땅과 들을, 누리의 첫 흙을19) 만드시기 전이다.

27

그분께서 하늘을 세우실 때, 심연 위에 테두리를 정하실 때20) 나 거기 있었다.

28

그분께서 위의 구름을21) 굳히시고 심연의 샘들을 솟구치게 하실 때,

29

물이 그분의 명령을22) 어기지 않도록 바다에 경계를 두실 때,23) 그분께서 땅의 기초를 놓으실 때

30

나는 그분 곁에서 사랑받는 아이였다.24) 나는 날마다 그분께25) 즐거움이었고 언제나 그분 앞에서 뛰놀았다.

31

나는 그분께서 지으신 땅 위에서 뛰놀며 사람들을 내 기쁨으로 삼았다.”

지혜의 말씀을 듣는 이의 행복

32

“그러니 이제, 아들들아, 내 말을 들어라. 행복하여라, 내 길을 따르는 이들!

33

내 교훈을 들어 지혜로워지고 그것을 가볍게 여기지 마라.

34

행복하여라, 내 말을 듣는 사람! 날마다 내 집 문을 살피고 내 대문 기둥을 지키는 사람!

35

나를 얻는 이는 생명을 얻고 주님에게서 총애를 받는다.

36

그러나 나를 놓치는 자는 제 목숨을 해치고 나를 미워하는 자는 모두 죽음을 사랑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