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시편 123 장

1

(122)1) [순례의 노래2)]
하늘에 좌정하신 분이시여
당신께 저의 눈을 듭니다.

2

보소서, 종들의 눈이
제 상전의 손을 향하듯
몸종의 눈이
제 여주인의 손을 향하듯
그렇게 저희의 눈이 주 저희 하느님을 우러릅니다,
저희에게 자비를 베푸실 때까지.

3

자비를 베푸소서, 주님, 저희에게 자비를 베푸소서.
저희가 멸시만 실컷 받았습니다.

4

거만한 자들의 조롱을
교만한 자들의 멸시를
저희 영혼이 실컷 받았습니다.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