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시편 22 장

1

(21)1) [지휘자에게. ‘새벽 암사슴’ 가락으로.2) 시편. 다윗]

2

저의 하느님, 저의 하느님, 어찌하여 저를 버리셨습니까?
소리쳐 부르건만 구원은 멀리 있습니다.3)

3

저의 하느님, 온종일 외치건만 당신께서 응답하지 않으시니
저는 밤에도 잠자코 있을 수 없습니다.

4

그러나 당신은 거룩하신 분
이스라엘의 찬양 위에 좌정하신 분.4)

5

저희 선조들은 당신을 신뢰하였습니다.
신뢰하였기에 당신께서 그들을 구하셨습니다.

6

당신께 부르짖어 구원을 받고
당신을 신뢰하여 부끄러운 일을 당하지 않았습니다.

7

그러나 저는 인간이 아닌 구더기
사람들의 우셋거리, 백성의 조롱거리.

8

저를 보는 자마다 저를 비웃고
입술을 비쭉거리며 머리를 흔들어 댑니다.

9

“주님께 맡겼으니5) 그분께서 그자를 구하시겠지.
그분 마음에 드니 그분께서 구해 내시겠지.”

10

그러나 당신은 저를 어머니 배 속에서 이끌어 내신 분
어머니 젖가슴에 저를 평화로이 안겨 주신 분.

11

저는 모태에서부터 당신께 맡겨졌고
제 어머니 배 속에서부터 당신은 저의 하느님이십니다.

12

제게서 멀리 계시지 마소서.
환난이 다가오는데 도와줄 이 없습니다.

13

수많은 수소들이 저를 에워싸고
바산의6) 황소들이 저를 둘러싸

14

약탈하고 포효하는 사자처럼
저를 향하여 입을 벌립니다.

15

저는 물처럼 엎질러지고
제 뼈는 다 어그러졌으며
제 마음은 밀초같이 되어
속에서 녹아내립니다.

16

저의 힘은 옹기 조각처럼 마르고
저의 혀는 입속에 들러붙었습니다.
당신께서 저를 죽음의 흙에 앉히셨습니다.

17

개들이 저를 에워싸고
악당의 무리가 저를 둘러싸
제 손과 발을 묶었습니다.7)

18

제 뼈는 낱낱이 셀 수 있게 되었는데8)
그들은 저를 보며 좋아라 합니다.

19

제 옷을 저희끼리 나누어 가지고
제 속옷을 놓고서는 제비를 뽑습니다.

20

그러나 주님, 당신께서는 멀리 계시지 마소서.
저의 힘이시여, 어서 저를 도우소서.

21

저의 생명을 칼에서,
저의 목숨을9) 개들의 발에서 구하소서.

22

사자의 입에서,
들소들의 뿔에서 저를 살려 내소서.
당신께서는 저에게 대답해 주셨습니다.10)

23

저는 당신 이름을 제 형제들에게 전하고
모임 한가운데에서 당신을 찬양하오리다.

24

주님을 경외하는 이들아, 주님을 찬양하여라.
야곱의 모든 후손들아, 주님께 영광 드려라.
이스라엘의 모든 후손들아, 주님을 두려워하여라.

25

그분께서는 가련한 이의 가엾음을
업신여기지도 싫어하지도 않으시고
그에게서 당신 얼굴을 감추지도 않으시며
그가 당신께 도움 청할 때 들어 주신다.

26

큰 모임에서 드리는 나의 찬양도 그분에게서 오는 것이니11)
그분을 경외하는 이들 앞에서 나의 서원을 채우리라.

27

가난한 이들은 배불리 먹고
그분을 찾는 이들은 주님을 찬양하리라.
너희 마음 길이 살리라!12)

28

세상 끝이 모두 생각을 돌이켜13) 주님께 돌아오고
민족들의 모든 가문이 그분14) 앞에 경배하리니

29

주님께 왕권이 있고
민족들의 지배자시기 때문이다.

30

세상의 모든 권세가들이16) 오직 그분께17) 경배하고
흙으로 내려가는 모든 이들이 그분 앞에 무릎을 꿇으리라.
내 영혼은 그분을 위하여 살고18)

31

후손은19) 그분을 섬기리라.
장차 올20) 세대에게 주님의 이야기가 전해져

32

그들은 태어날 백성에게 그분의 의로움을 알리리니
주님께서 이를 행하셨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