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공동번역 성서

역대기상 23 장

1

다윗은 수명이 다하여 늙었으므로 아들 솔로몬에게 왕위를 물려주어 이스라엘을 다스리게 하려고,

2

온 이스라엘의 관리와 사제와 레위인들을 불러모았다.

3

레위인으로서 삼십 세 이상 되는 사람들만 등록시키니, 장정의 수가 삼만 팔천이 되었다.

4

그 가운데 이만 사천 명이 야훼의 성전 일을 맡은 자였고 육천 명은 행정과 재판을,

5

사천 명은 수위 일을, 사천 명은 성가대원으로서 다윗이 만든 악기에 맞추어 야훼를 찬양하는 일을 하고 있었다.

6

다윗은 레위 후손을 게르손과 크핫과 므라리 가문별로 반을 편성하였다.

7

게르손 갈래에는 라아단파와 시므이파가 있었다.

8

라아단파에는 수령 여히엘반과 제담반, 요엘반 해서 모두 세 반이 있었다.

9

시므이파에는 슬로못반, 하지엘반, 하란반 이렇게 세 반이 있었다. 이들이 라아단 가문의 반장들이다.

10

시므이파에는 야핫반, 지자반, 여우스반, 브리아반이 있었다. 이들이 시므이파의 네 반이다.

11

수령은 야핫이었고 그 다음은 지자였다. 그런데 여우스와 브리아는 아들이 많지 않아서 한 집안으로 등록되었다.

12

크핫 갈래에는 아므람파, 이스할파, 헤브론파, 우찌엘파 이렇게 네 파가 있었다.

13

아론과 모세는 아므람파 사람이다. 아론은 가장 거룩한 일을 맡도록 성별되었다. 그와 그의 후손은 언제까지나 야훼 앞에서 향을 피우며 그를 섬기고 그의 이름으로 사람들에게 복을 빌어주는 일을 맡았다.

14

하느님의 사람 모세와 그의 후손도 레위 지파 명단에 올랐다.

15

모세에게는 게르솜과 엘리에젤이라는 아들이 있었다.

16

게르솜파의 수령은 수바엘이었다.

17

엘리에젤파의 수령은 르하비야였다. 엘리에젤에게는 다른 아들이 없었지만 르하비야에게는 아들이 많았다.

18

이스할파의 수령은 슬로밋이었다.

19

헤브론파의 수령은 여리야, 그 다음은 아마리야, 셋째는 야하지엘, 넷째는 여카므암이었다.

20

우찌엘파의 수령은 미가, 그 다음은 이씨야였다.

21

므라리 갈래에는 마흘리파와 무시파가 있었다. 마흘리파에는 엘르아잘반과 키스반이 있었다.

22

엘르아잘은 아들은 없이 딸만 남겨두고 죽었다. 그의 조카인 키스의 아들들이 그의 딸들에게 장가들었다.

23

무시파에는 마흘리반, 에델반, 여레못반, 이렇게 세 반이 있었다.

24

레위의 후손을 족보별로 보면 이상과 같다. 이들은 가문별 명단에 올라 있는 각 가문의 수령과 반장으로서 나이는 이십 세 이상 되는 사람들이었다. 그들은 야훼의 성전에서 일을 맡아 봉직하는 사람들이었다.

25

다윗은 이런 말을 남겼다. "이스라엘의 하느님 야훼께서 당신의 백성에게 태평세월을 누리게 해주시고 몸소 예루살렘에 영원한 자리를 잡으시었다.

26

그러므로 이제부터 레위인들은 성막을 메고 다니거나 거기에 소용되는 모든 기구를 가지고 다닐 필요가 없게 되었다."

27

다윗의 이 유언 때문에 레위인으로서 이십 세 이상 되는 사람은 모두 등록을 하게 되었다.

28

그들은 아론의 후손을 도와 성전 바깥 뜰과 방들을 보살피고 모든 거룩한 기구를 깨끗이 닦는 일을 하며 하느님의 성전 예배를 거들었다.

29

제사 상에 오르는 빵, 곡식 예물로 바치는 밀가루, 누룩 안 든 과자를 분량과 크기가 맞게 반죽하여 빵 굽는 판에 구워내는 일도 맡았다.

30

또 아침 저녁으로 야훼 앞에 나가 감사 찬송도 올리게 되어 있었다.

31

안식일이나 초하루나 그 밖의 절기에 야훼께 번제를 바칠 때는 언제나 정원대로 야훼 앞에 나가 감사 찬송을 올려야 했다.

32

그들은 그렇게 만남의 장막, 성소를 보살폈고 한 집안인 아론 후손이 야훼의 성전에서 예배 드릴 때 도와줄 임무를 띠고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