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공동번역 성서

신명기 5 장

1

모세는 온 이스라엘을 불러모으고 그들에게 일렀다. "이스라엘은 들어라. 내가 오늘 너희의 귀에 들려주는 규정과 법령들을 들어라. 이것을 익히고 성심껏 지켜라.

2

우리 하느님 야훼께서는 호렙에서 우리와 계약을 맺어주셨다.

3

야훼께서 그 계약을 우리 선조들과 맺으신 줄 아느냐? 아니다. 우리와 맺으신 것이다. 오늘 여기 살아 있는 우리 하나하나와 맺으신 것이다.

4

야훼께서는 그 산 위 불길 속에서 너희와 서로 얼굴을 마주보면서 말씀하셨다.

5

그 때 너희가 불길이 무서워 산으로 올라가지 못하였으므로 나는 야훼와 너희 사이에 서서 다음과 같은 야훼의 말씀을 너희에게 알려주어야 했다.

6

'너희 하느님은 나 야훼다. 바로 내가 너희를 이집트 땅 종살이하던 집에서 이끌어낸 하느님이다.

7

너희는 내 앞에서 감히 다른 신을 모시지 못한다.

8

너희는 위로 하늘에 있는 것이나 아래로 땅 위에 있는 것이나, 땅 아래 물 속에 있는 어떤 것이든지 그 모습을 본떠 새긴 우상을 모시지 못한다.

9

그 앞에 절하며 섬기지 못한다. 나 야훼 너희의 하느님은 질투하는 신이다. 나를 싫어하는 자에게는 아비의 죄를 그 후손 삼사 대에까지 갚는다.

10

그러나 나를 사랑하여 나의 명령을 지키는 사람에게는 그 후손 수천 대에 이르기까지 한결같은 사랑을 베푼다.

11

너희는 너희 하느님의 이름 야훼를 함부로 부르지 못한다. 야훼는 자기의 이름을 함부로 부르는 자를 죄없다고 하지 않는다.

12

안식일을 거룩하게 지켜라. 너희 하느님 야훼가 분부하는 대로 해야 한다.

13

엿새 동안 힘써 네 모든 생업에 종사하고

14

이렛날은 너희 하느님 야훼 앞에서 쉬어라. 그 날 너희는 어떤 생업에도 종사하지 못한다. 너희와 너희 아들딸, 남종 여종뿐 아니라 소와 나귀와 그 밖의 모든 가축과 집안에 머무는 식객이라도 일을 하지 못한다. 그래야 네 남종과 여종도 너처럼 쉴 것이 아니냐?

15

너희는 이집트 땅에서 종살이하던 일을 생각하여라. 너희 하느님 야훼가 억센 손으로 내리치고 팔을 뻗어 너희를 거기에서 이끌어내었다. 그러므로 너희 하느님 야훼가 안식일을 지키라고 너희에게 명령하는 것이다.

16

너희는 부모를 공경하여라. 너희 하느님 야훼의 분부다. 그래야 너희는 오래 살 것이다. 너희 하느님 야훼께서 주시는 땅에서 잘될 것이다.

17

살인하지 못한다.

18

간음하지 못한다.

19

도둑질하지 못한다.

20

이웃에게 불리한 거짓 증언을 못한다.

21

이웃의 아내를 탐내지 못한다. 이웃의 집이나 밭이나 남종이나 여종이나 소나 나귀 할 것 없이 이웃의 소유는 무엇이든지 탐내지 못한다.'

22

야훼께서는 이와 같은 말씀을 캄캄한 구름이 덮인 그 산 위 불길 속에서 너희 온 회중에게 큰소리로 말씀하셨다. 그리고 이 말씀을 조금도 보태지 않으시고 그대로 두 돌판에 새겨 나에게 주셨다.

23

산이 불타고 있는데 어둠 속에서 들리는 그 소리를 듣고 너희는 나에게 왔었다. 너희 각 지파의 어른들과 장로들이 모두 와서

24

말하였다. '아, 우리 하느님 야훼께서 그 크신 위엄을 우리에게 보여주셨습니다. 불길 속에서 울려 나오는 그의 목소리를 우리는 들었습니다. 이렇게 하느님의 말씀을 듣고도 사람이 살 수 있다는 것을 우리는 오늘 알았습니다.

25

그런데 왜 우리는 지금 죽어야 합니까? 이 무서운 불길이 우리를 막 삼키려고 합니다. 우리 하느님 야훼의 목소리를 다시 듣는 날에는 우리가 죽을 것입니다.

26

우리처럼 살아 계시는 하느님께서 불길 속에서 말씀하시는 소리를 듣고도 산 사람이 육체를 가진 사람 가운데 어디에 있습니까?

27

그러니 당신이 나가서 우리 하느님 야훼께서 하시는 모든 말씀을 들어주십시오. 그리고 우리 하느님 야훼께서 당신에게 하시는 모든 말씀을 우리에게 전해 주십시오. 우리가 듣고 그대로 하겠습니다.'

28

너희가 나에게 하는 이 모든 말을 야훼께서 들으시고 나에게 이르셨다. '이 백성이 너에게 하는 말을 들으니, 그 말이 다 옳다.

29

그들이 항상 이런 마음을 품어 나를 경외하며 나의 모든 명령을 지켜준다면 오죽이나 좋으랴! 그렇다면 그들뿐 아니라 후손들도 길이 잘될 것이다.

30

너는 그들에게 가서 모두들 자기 장막으로 돌아가라고 일러라.

31

그러나 너만은 여기 나와 함께 남아 있어라. 너에게 모든 계명에 딸린 규정과 법령을 일러줄 터이니 너는 그것을 그들에게 가르쳐주어라. 그들은 내가 그들에게 유산으로 주는 땅에서 그것들을 그대로 지켜야 한다.'

32

그러니 너희는 너희 하느님 야훼께서 내리신 분부를 모두들 성심껏 지켜야 한다. 오른쪽으로도 왼쪽으로도 치우치면 안 된다.

33

너희의 하느님 야훼께서 분부해 주신 길만 따라가야 한다. 그래야 너희는 행복하게 살고 잘될 것이며, 너희가 차지할 땅에서 오래 살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