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공동번역 성서

에제키엘 47 장

1

나는 다시 그분에게 이끌리어 성전 정문으로 가보았다. 그 성전 정면은 동쪽을 향해 나 있었는데, 그 성전 동쪽 문턱에서 물이 나오는 것이 보였다. 그 물은 제단 남쪽으로 해서 성전 오른쪽 벽에서 뻗은 선을 타고 흘러 내려갔다.

2

나는 그분에게 이끌리어 북문을 나가 바깥 길로 해서 바깥 동문께로 돌아가 보았다. 물이 그 대문 오른쪽에서 솟아나는 것이 보였다.

3

그분이 측량줄을 가지고 동쪽으로 재면서 가다가 천 척 되는 곳에 이르러 나더러 물을 건너라고 하기에 건너보니 물이 발목에 찼다.

4

그분이 또 재면서 가다가 천 척 되는 곳에 이르러 나더러 물을 건너라고 하기에 건너보니 물이 무릎에 찼다. 그분이 또 재면서 가다가 천 척 되는 곳에 이르러 나더러 건너라고 하기에 건너보니 물이 허리에 찼다.

5

그분이 또 재면서 가다가 천 척 되는 곳에 이르러보니, 건널 수 없는 강이 되어 있었다. 물이 불어서 헤엄이나 치면 건널까, 걸어서는 건너지 못할 강이 되어 있었다.

6

"너 사람아, 보지 않았느냐?" 하고 말하며 그분은 나를 강가로 도로 데리고 갔다.

7

되돌아와 보니 강을 끼고 양쪽에 나무가 무성한 것이 보였다.

8

그분이 말씀하셨다. "이 물은 동쪽으로 가다가 메마른 벌판으로 흘러내려 사해로 들어간다. 이 물이 짠 사해로 들어가면 사해의 물마저 단물이 된다.

9

이 강이 흘러 들어가는 곳이면 어디에서나 온갖 생물들이 번창하며 살 수 있다. 어디로 흘러 들어가든지 모든 물은 단물이 되기 때문에 고기가 득실거리게 된다. 이 강이 흘러 들어가는 곳은 어디에서나 생명이 넘친다.

10

이 강의 물고기 종류는 지중해의 그것만큼이나 많아서 엔게디에서 에네글라임에 이르기까지 그 언덕에는 어부들이 그물을 쳐놓고 늘어서 있으리라.

11

그러나 수렁이나 웅덩이에 있는 물은 단물이 되지 않고 여전히 짠물로 남아 있으리라.

12

이 강가 양쪽 언덕에는 온갖 과일 나무가 자라며 잎이 시드는 일이 없다. 그 물이 성소에서 흘러나오기 때문에, 다달이 새 과일이 나와서 열매가 끊어지는 일이 없다. 그 열매는 양식이 되고 그 잎은 약이 된다.

13

주 야훼가 말한다. 이스라엘의 열두 지파가 서로 유산으로 나누어가질 땅의 경계는 다음과 같다. 요셉은 그 가운데서 두 몫을 차지한다.

14

나머지 지파들은 똑같이 나눠가져야 한다. 내가 너희 조상들에게 유산으로 주겠다고 맹세한 땅이다.

15

그 경계는 다음과 같다. 북쪽 경계선은 대해에서 시작하여 헤들론을 거쳐 하맛 어귀에 이르렀다가 스닷,

16

베로다, 시브라임에 이르는데 이 성읍들은 다마스쿠스와 하맛에 접경하고 있다. 거기에서 하우란과 접경한 하살에논에 이른다.

17

이렇게 북쪽 경계선은 바다에서 하살에논에 이르는데 다마스쿠스와 하맛에 접경하고 있다. 이것이 북쪽 경계선이다.

18

동쪽으로는 하우란과 다마스쿠스 사이에서 시작하여 길르앗과 이스라엘 땅 사이를 지나 사해에 흘러 들어가는 요르단 강이 경계를 이룬다. 그 경계선은 거기에서 다말에 이르러 끝난다. 이것이 동쪽 경계선이다.

19

남쪽 경계선은 다말에서 시작하여 카데스 므리바 샘터를 지나 이집트 개울을 거쳐 대해에 이른다. 이것이 남쪽 경계선이다.

20

서쪽 경계선은 대해이다. 이 바다가 경계가 되어 하맛 어귀를 건너다 보는 데까지 이른다. 이것이 서쪽 경계선이다.

21

이 땅이 너희 이스라엘 지파들이 나누어가질 땅이다.

22

너희뿐 아니라, 자식을 낳으며 몸붙여 사는 거류민들과 함께 이 땅을 추첨해서 유산으로 나누어가져라. 너희는 그들을 본국인과 같이 이스라엘 백성 가운데 끼워주어야 한다. 그들도 이스라엘 지파들 가운데서 너희와 함께 유산을 받아야 한다.

23

거류민에게는 그가 몸붙여 사는 그 지파 가운데서 유산을 떼어주어야 한다. 주 야훼가 하는 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