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공동번역 성서

호세아 12 장

1

에브라임은 거짓말로 나를 에워쌌고 이스라엘 가문은 속임수로 나를 둘러쌌다. 그러나 유다는 사뭇 하느님과 함께 살아가고 거룩한 하느님에게 충성을 바친다.

2

에브라임은 바람이나 먹고 살며 날마다 열풍이나 쫓아다닌다. 거짓말만 하고 허풍만 떨며 아시리아와 동맹을 맺고 이집트에 기름을 선사한다.

3

야훼께서 유다를 심판하시고 야곱을 그 행실에 따라 벌하시리라. 그 한 짓을 따라 갚으시리라.

4

모태에 있을 때에는 형의 발꿈치를 잡고 늘어졌으며, 어른이 되어서는 하느님과 겨루다가

5

하느님의 천사에게 짓눌리자 울며 애걸하지 않았더냐? 베델에서 하느님을 만났고 거기에서 약속을 받지 않았느냐?

6

"야훼, 만군의 하느님, 그의 이름은 야훼시라."

7

그러니, 너희는 너희 하느님께 돌아와 사랑과 정의를 지키며 너희 하느님만 바라고 살아라.

8

거짓 저울을 손에 들고 남을 속이기나 좋아하는 가나안 놈 같은 것들,

9

"나는 정말 부자가 되었다. 한몫 단단히 잡았거든. 이 손이 닳도록 벌었는데, 누가 나를 부정축재했다고 하랴." 라고 에브라임은 말한다마는,

10

너희를 이집트에서 이끌어낸 것은 나 야훼 너희 하느님이었다. 내가 너희를 처음 만났을 때처럼, 너희를 다시 천막에서 살게 하리라.

11

나는 예언자들에게 내 말을 들려주었다. 환상도 많이 보여주었다. 나의 계획을 예언자들을 시켜 알려주었다.

12

길르앗이 온통 헛된 것으로 찼는데도 죄가 없다 하겠느냐? 길갈에서 황소를 잡아 바치는 것들, 그 제단들은 밭고랑에 돌더미가 되고 말리라.

13

야곱은 아람 평야로 도망쳤다. 이스라엘은 장가들려고 머슴을 살았고, 색시 하나 얻으려고 남의 양을 쳤다.

14

야훼께서 한 예언자를 시켜 이스라엘을 이집트에서 데려내오시고 그 예언자를 시켜 지켜주셨건만,

15

에브라임은 몹시도 하느님의 속을 썩여드렸다. 이렇게 죽을 죄를 지은 것들, 하느님께서 그 죄를 벗겨주지 않으시고 당신께서 받으셨던 모욕을 이 백성에게 되돌려주시리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