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공동번역 성서

여호수아 11 장

1

이런 소문들을 듣고 하솔 왕 야빈은 마돈 왕 요밥, 시므론 왕, 악삽 왕,

2

북쪽 산악 지대에 있는 왕들, 긴네렛 남쪽 벌판에 있는 왕들, 야산 지대에 있는 왕들과 또 바다 쪽으로 도르 언덕에 있는 왕들에게 전갈을 보냈다.

3

동쪽과 서쪽에는 가나안족이 살았고 산악 지대에는 아모리족, 헷족, 브리즈족, 여부스족이 살았고 미스바 지방 헤르몬 산 밑에는 히위족이 살고 있었다.

4

그들이 전군을 거느리고 출동하니, 그 군대는 바닷가 모래처럼 많았고 기마와 병거 또한 이루 셀 수 없이 많았다.

5

그 왕들은 각기 출동하여 집결하기로 약속한 메롬 샘터에 와서 이스라엘과 싸우려고 진을 쳤다.

6

그 때 야훼께서 여호수아에게 이르셨다. "그들을 두려워하지 마라. 내일 이맘때쯤 내가 그들을 모두 이스라엘 앞에서 박살내리니 네가 군마의 다리 힘줄을 끊고 병거를 태워버릴 것이다."

7

여호수아는 전군을 이끌고 메롬 샘터로 가서 갑자기 들이덮쳤다.

8

야훼께서 그들을 이스라엘의 손에 부치셨으므로 이스라엘은 그들을 무찔러 대시돈과 미스르봇마임과 동쪽으로는 미스바 골짜기까지 따라가며 한 사람도 남기지 않고 쳐죽였다.

9

여호수아는 야훼께 받은 명령대로 그들을 해치웠다. 군마의 다리 힘줄을 끊고 병거를 태워버렸다.

10

여호수아는 돌아오는 길에 하솔을 공략하고 그 왕을 칼로 쳐죽였다. 일찍이 하솔은 이 여러 왕국의 종주국이었다.

11

숨쉬는 것이면 모조리 칼로 쳐죽였다. 코에 숨이 붙어 있는 것은 하나도 살려두지 않았다. 그리고 하솔에 불을 질러버렸다.

12

여호수아는 이렇게 야훼의 종 모세에게 받은 명령대로 그 여러 왕의 성을 다 점령하고 왕들을 사로잡아 칼로 쳐죽였다.

13

이스라엘은 언덕에 서 있는 성은 하나도 불을 지르지 않았다. 그러나 하솔만은 여호수아가 불을 질렀던 것이다.

14

이스라엘 백성은 이 성들에서 취한 전리품과 가축을 마음대로 가졌지만 사람이란 사람은 모조리 칼로 쳐 쓸어버렸다. 이렇게 코에 숨이 붙어 있는 것은 하나도 살려두지 않았다.

15

야훼께서 당신의 종 모세에게 명령하신 것을 모세는 다시 여호수아에게 명령하였고 여호수아는 그대로 수행하여 야훼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신 것이 어김없이 다 이루어졌다.

16

이렇게 하여 여호수아는 산악 지대와 네겝 온 지역과 고센 지방 전부와 야산 지대와 아라바와 이스라엘 산악 지대와 야산 지대를 점령하였다.

17

세일을 향하여 우뚝 선 할락 산으로부터 헤르몬 산 아래 레바논 골짜기에 있는 바알가드에 이르기까지 여호수아는 거기에 사는 모든 왕들을 사로잡아 쳐죽였다.

18

오랫동안 여호수아는 이 왕들과 싸워야 했다.

19

기브온에 사는 히위족밖에는 이스라엘 백성과 우호 관계를 맺은 도시가 하나도 없었다. 그 밖의 도시들은 모두 싸워서 빼앗았던 것이다.

20

그들을 가차없이 전멸시키시려고 야훼께서는 그들로 하여금 고집을 세워 이스라엘과 싸우도록 하셨던 것이다. 이렇게 야훼께서는 모세에게 명령하신 대로 그들을 쓸어버리게 하셨던 것이다.

21

그 때에 여호수아가 출동하여 산악 지대에서 아나킴이라고 하는 거인족들을 전멸시켰다. 유다 전 산악 지대에 있는 헤브론, 드빌, 아납 그리고 이스라엘 전 산악 지대에서 그들을 전멸시켰던 것이다. 여호수아는 그들을 성읍째 없애버렸다.

22

그리하여 아나킴은 가자와 갓과 아스돗에 약간 남아 있을 뿐 이스라엘 백성이 사는 땅에는 한 사람도 없게 되었다.

23

여호수아는 야훼께서 모세에게 약속해 주신 대로 전지역을 정복하고는 그 땅을 이스라엘에게 나누어주었다. 그리하여 지파마다 제 몫을 받게 되었다. 이로써 전국에서 전란이 멎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