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공동번역 성서

민수기 15 장

1

야훼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셨다.

2

"너는 이스라엘 백성에게 이렇게 일러주어라. '너희는 내가 주는 땅에 들어가 살게 되거든,

3

서원제나 자원제나 축제 때 바치는 제물은 모두 불에 살라 야훼께 바쳐야 한다. 소떼와 양떼 가운데서 골라 바치되 향기를 풍겨 주를 기쁘게 해드려야 한다.

4

야훼께 예물을 드릴 사람은 고운 밀가루 십분의 일 에바를 기름 사분의 일 힌으로 반죽한 것을 곡식예물로 바쳐야 한다.

5

또 너희는 번제물뿐만 아니라 다른 제물을 바칠 때에도 어린 양 한 마리에 포도주 사분의 일 힌을 제주로 바쳐야 한다.

6

숫양 한 마리를 바칠 때에는 고운 밀가루 십분의 이 에바를 기름 삼분의 일 힌으로 반죽한 곡식예물과

7

포도주 삼분의 일 힌을 제주로 바쳐야 한다. 이렇게 향내 나는 것을 바쳐 야훼를 기쁘게 해드려야 한다.

8

서원제든 화목제든 송아지를 번제물로나 희생제물로 주께 바칠 때에는

9

송아지 한 마리와 고운 밀가루 십분의 삼 에바를 기름 반 힌으로 반죽한 곡식예물과

10

포도주 반 힌을 제주로 드려야 한다. 이런 것이 불에 타며 향기를 풍겨 야훼를 기쁘게 해드리는 제물이다.

11

수소 한 마리나 숫양 한 마리나 양이나 염소 같은 작은 짐승 한 마리를 바칠 때에는 반드시 이렇게 해야 한다.

12

얼마를 바치든지 그 수효대로 하나하나 이렇게 해야 한다.

13

본토인으로서 제물을 살라 바쳐 향기를 풍기게 하여 주를 기쁘게 해드리려면 반드시 이렇게 해야 한다.

14

또 너희에게 몸붙여 사는 외국인뿐 아니라 대대로 너희와 섞여 사는 사람들도 모두 너희가 하듯이 제물을 불에 살라 향기를 풍기게 하여 주를 기쁘게 해드려야 한다.

15

대회로 모이면 모름지기 이렇게 해야 한다. 너희에게 몸붙여 사는 외국인이나 너희나 다 같은 규정을 따라야 한다. 이것이 너희가 대대로 길이 지킬 규정이다. 주 앞에서는 너희와 외국인이 다를 것이 없다.

16

너희에게 몸붙여 사는 외국인도 너희도 모두 같은 법과 같은 규칙을 지켜야 한다.'"

17

야훼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셨다.

18

"너는 이스라엘 백성에게 이렇게 일러주어라. '너희는 내가 인도하는 땅에 들어가서

19

그 고장 양식을 먹게 되거든, 그 가운데서 얼마를 떼어 야훼께 예물로 바쳐야 한다.

20

처음 반죽한 떡반죽에서 한 덩이를 떼어 야훼께 예물로 바쳐야 한다. 타작 마당 예물을 바치듯이 바쳐야 한다.

21

너희는 대대로 처음 반죽한 떡반죽 예물을 야훼께 바쳐야 한다.

22

야훼가 모세에게 일러준 이 계명 가운데 어느 것이든지 실수로 지키지 못할 경우,

23

야훼가 모세를 시켜 너희에게 명령한 날부터 대대로 그 명령을 지키지 못할 경우에,

24

그것이 회중의 실수라면, 온 회중이 소떼 가운데서 중송아지 한 마리를 번제물로 바쳐 향기를 풍기게 하여 야훼를 기쁘게 해드리고 거기에 딸리는 곡식예물과 제주도 관습대로 바쳐야 한다. 또 속죄제물로 숫염소를 한 마리 바쳐야 한다.

25

사제가 이것으로 이스라엘 백성 온 회중의 죄를 벗겨주는 예식을 올리면 그들은 죄를 용서받는다. 실수로 잘못을 저지른 것이므로 이렇게 예물을 야훼께 살라 바쳐야 한다. 실수로 저지른 죄 때문에 이렇게 야훼 앞에 속죄제물을 바치는 것이다.

26

온 백성이 저지른 실수이므로 이스라엘의 온 회중은 물론 그들 가운데 몸붙여 사는 외국인들도 함께 용서를 받으리라.

27

어떤 사람이 실수로 죄를 지었을 경우에는 일 년 된 암염소 한 마리를 속죄제물로 바쳐야 한다.

28

이것으로 사제는 실수로 저지른 그 사람의 죄를 벗겨주는 예식을 야훼 앞에 올린다. 이렇게 그의 죄를 벗겨주는 예식을 올리면 그는 용서받는다.

29

본토 출신 이스라엘 백성이든지 너희 가운데 몸붙여 사는 외국인이든지 실수로 잘못을 저지른 사람은 같은 법의 다스림을 받아야 한다.

30

그러나 본국인이든 외국인이든 일부러 죄를 짓는 자는 야훼를 모욕하는 자이므로 제 겨레로부터 추방당해야 한다.

31

그는 야훼의 말씀을 무시하여 그 계명을 어겼으므로 추방당해야 한다. 그는 그 죄를 벗을 수 없다.'"

32

이스라엘 백성이 광야에 있을 때, 안식일에 나무를 하는 사람이 있었다.

33

그 나무를 하는 사람을 본 사람들이 그를 모세와 아론과 온 회중 앞에 끌고 왔다.

34

그러나 이런 사람을 어떻게 다스려야 할지, 그 전례가 없었으므로 그를 그냥 가두어두는 수밖에 없었다.

35

그 때 야훼께서 모세에게 말씀을 내리셨다. "그를 사형에 처하여라. 온 회중이 그를 진지 밖으로 끌어내다가 돌로 쳐죽여라."

36

온 회중은 야훼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신 대로 그를 진지 밖으로 끌어내다가 돌로 쳐죽였다.

37

야훼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셨다.

38

"너는 이스라엘 백성에게 일러 대대손손 옷자락에 술을 달고 그 옷자락 술에 자줏빛 끈을 달게 하여라.

39

이렇게 술을 만들어 달고 그것을 볼 때마다 야훼의 모든 명령을 기억하고 그대로 지키도록 하여라. 그리하면 전처럼 마음내키는 대로, 눈에 드는 대로 색욕에 빠지는 일이 없을 것이다.

40

너희가 나의 모든 명령을 기억하고 지켜 너희 하느님에게 성별된 백성이 되려면 그렇게 해야 한다.

41

너희 하느님이 되려고 너희를 이집트에서 이끌어낸 것은 바로 너희 하느님 나 야훼이다. 나는 너희의 하느님 야훼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