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공동번역 성서

시편 48 장

1

하느님의 거룩한 산, 그 도성에서 그지없이 찬미받으실 분, 크시고 크시어라 야훼여,

2

아름다운 봉우리, 온 세상의 즐거움, 시온 산은 북녘 끝, 대왕의 도성이니,

3

하느님께서 몸소 그 성에 계시며, 스스로 성채이심을 밝히셨다.

4

왕들이 무리지어 밀려왔다가도

5

보자마자 겁에 질려 혼비백산 뿔뿔이 도망쳤다.

6

해산하는 여인처럼 떨리는 몸 걷잡지를 못하였고,

7

동풍에 휘말리어 깨지는 다르싯의 배와도 같았다.

8

우리 하느님의 도성, 만군의 주 야훼의 도성에 와보니 과연 듣던 그대로 하느님께서 이 성을 영원토록 굳히셨사옵니다. (셀라)

9

하느님, 우리가 당신의 성전에서 당신의 사랑을 되새깁니다.

10

하느님, 당신 이름에 어울리게 당신을 찬양하는 소리 땅 끝까지 들립니다. 당신의 하시는 일은 오로지 옳사오니

11

당신의 공정하신 심판을 시온 산은 기뻐하고 유다의 성읍들은 즐거워합니다.

12

시온 성을 돌고 돌며 성의 망대들을 헤아려보아라.

13

그 성벽 익히 보고, 그 성루 유심히 보았다가 후손들에게 일러주어라.

14

"이렇듯이 하느님은 영원히 우리의 하느님이시며, 영원히 우리를 인도하시리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