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공동번역 성서

집회서 34 장

1

허욕은 지각없는 사람을 미혹케 하고 꿈은 어리석은 자에게 환상의 날개를 달게 한다.

2

꿈에다 마음을 쏟는 것은 그림자를 잡으려는 것이나 바람을 좇는 것과 같다.

3

꿈 속에서 보는 허상과 거울에 비치는 영상은 그것이 그것이다.

4

더러운 곳에서 깨끗한 것이 나올 수 있겠으며 거짓에서 진실이 나올 수 있겠느냐?

5

점치고 신수보고 해몽하는 것은 모두 헛된 일이며 임신한 여자의 공상과 같다.

6

그런 것들이 지극히 높으신 분께서 보내주신 것이 아니라면, 거기에 마음을 쓰지 말아라.

7

꿈은 많은 사람을 미혹시켰으며 꿈에 희망을 건 사람들은 망하였다.

8

율법의 완성에 속임수가 필요하지 않으며, 진실한 사람들의 입에서 나오는 지혜는 완전하다.

9

여행을 많이 한 사람은 아는 것이 많고 경험이 많은 사람은 지혜롭게 말한다.

10

경험이 없는 사람은 아는 것이 적고 여행을 많이 한 사람은 모든 일에 능숙하다.

11

나는 여행하면서 많은 것을 보았다. 하지만 내가 배운 것을 말로 다 표현할 수가 없다.

12

나는 여러 번 죽을 고비를 당했지만, 내가 쌓은 경험의 덕으로 살아났다.

13

주님을 두려워하는 정신을 가진 사람은 살 것이다. 그들을 도와주신 분이 곧 그들의 희망이기 때문이다.

14

주님을 두려워하는 사람은 아무것도 무서워하지 않는다. 주님이 그들의 희망인데 두려워할 것이 무엇이랴?

15

주님을 두려워하는 사람의 영혼은 행복하다. 그가 누구를 의지하고, 누가 그를 뒷받침해 주고 있는가?

16

주님의 눈길은 당신을 사랑하는 사람들에게서 떠나지 않으며 그분은 그들을 힘있게 보호하고 굳건하게 받쳐주신다. 사막의 바람을 막는 방패요, 뙤약볕을 가리는 그늘이시며, 걸려 넘어질 때 부축해 주시고 떨어질 때 안아주시는 분이다.

17

주님은 삶의 용기를 북돋아주시고 눈을 밝게 해주시며 건강과 생명과 축복을 내려주신다.

18

불의하게 얻은 것을 제물로 바치는 것은 부정한 일이므로 악인들이 바치는 제물은 용납되지 않는다.

19

지극히 높으신 분은 불경한 자들이 바치는 제물을 기뻐하지 않으시며, 제물을 많이 바친다고 해서 죄를 용서받는 것도 아니다.

20

가난한 사람들의 재산을 빼앗아 제물로 바치는 것은 남의 자식을 제물로 바치려고 그 아비 앞에서 죽이는 것과 같다.

21

가난한 사람들에게는 빵 한 조각이 생명이며 그것을 빼앗는 것이 살인이다.

22

이웃의 살길을 막는 것은 그를 죽이는 것이며 일꾼에게서 품값을 빼앗는 것은 그의 피를 빨아먹는 것이다.

23

한 사람은 집을 짓고 한 사람은 그 집을 헐어버린다면, 그들에게 헛수고 이외에 무엇이 남겠는가?

24

한 사람은 기도하고 한 사람은 저주한다면 주님은 어느 쪽에 귀를 기울이시겠는가?

25

시체에 댔던 손을 씻고 또다시 시체를 만진다면 씻은 것이 무슨 소용이 있겠는가?

26

이와 같이 자기의 죄를 뉘우쳐서 단식을 하고 나가서 또 같은 죄를 짓는다면, 누가 그의 기도를 들어줄 것이며 뉘우쳐서 얻은 것이 무엇이겠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