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사도행전 6 장

일곱 봉사자를 뽑다1)

1

그 무렵 제자들이2) 점점 늘어나자, 그리스계 유다인들이 히브리계 유다인들에게3) 불평을 터뜨리게 되었다. 그들의 과부들이 매일 배급을 받을 때에 홀대를 받았기 때문이다.4)

2

그래서 열두 사도가 제자들의 공동체를 불러 모아 말하였다.5) “우리가 하느님의 말씀을 제쳐 놓고 식탁 봉사를 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습니다.6)

3

그러니 형제 여러분, 여러분 가운데에서 평판이 좋고 성령과 지혜가 충만한 사람 일곱을 찾아내십시오. 그들에게 이 직무를 맡기고,

4

우리는 기도와 말씀 봉사에만 전념하겠습니다.”

5

이 말에 온 공동체가 동의하였다. 그리하여 그들은 믿음과 성령이 충만한 사람인 스테파노, 그리고 필리포스, 프로코로스, 니카노르, 티몬, 파르메나스, 또 유다교로 개종한 안티오키아 출신 니콜라오스를 뽑아,7)

6

사도들 앞에 세웠다. 사도들은 기도하고 그들에게 안수하였다.8)

7

하느님의 말씀은 더욱 자라나, 예루살렘 제자들의 수가 크게 늘어나고 사제들의 큰 무리도 믿음을 받아들였다.9)

스테파노가 체포되다10)

8

은총과 능력이 충만한 스테파노는 백성 가운데에서 큰 이적과 표징들을 일으켰다.

9

그때에 이른바 해방민들과11) 키레네인들과 알렉산드리아인들과 킬리키아와 아시아 출신들의 회당에12) 속한 사람 몇이 나서서 스테파노와 논쟁을 벌였다.

10

그러나 그의 말에서 드러나는 지혜와 성령에13) 대항할 수가 없었다.

11

그래서 그들은 사람들을 선동하여, “우리는 그가 모세와 하느님을 모독하는 말을 들었습니다.” 하고 말하게 하였다.

12

또 백성과 원로들과 율법 학자들을 부추기고 나서, 느닷없이 그를 붙잡아 최고 의회로 끌고 갔다.

13

거기에서 거짓 증인들을 내세워 이런 말을 하게 하였다.14) “이 사람은 끊임없이 이 거룩한 곳과 율법을 거슬러 말합니다.15)

14

사실 저희는 그 나자렛 사람 예수가 이곳을 허물고 또 모세가 우리에게 물려준 관습들을 뜯어고칠 것이라고, 이자가 말하는 것을 들었습니다.”

15

그러자 최고 의회에 앉아 있던 사람들이 모두 스테파노를 유심히 바라보았는데, 그의 얼굴은 천사의 얼굴처럼 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