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히브리인들에게 보낸 서간 1장

하느님께서 아드님을 통하여1) 말씀하시다

1

하느님께서 예전에는 예언자들을 통하여 여러 번에 걸쳐 여러 가지 방식으로 조상들에게2) 말씀하셨지만,

2

이 마지막 때에는3) 아드님을4) 통하여 우리에게 말씀하셨습니다. 하느님께서는 아드님을 만물의 상속자로 삼으셨을 뿐만 아니라,5) 그분을 통하여 온 세상을 만들기까지 하셨습니다.6)

3

아드님은 하느님 영광의 광채이시며 하느님 본질의 모상으로서,7) 만물을 당신의 강력한 말씀으로 지탱하십니다.8) 그분께서 죄를 깨끗이 없애신 다음,9) 하늘 높은 곳에 계신 존엄하신 분의10) 오른쪽에 앉으셨습니다.11)

4

그분께서는 천사들보다 뛰어난 이름을 상속받으시어, 그만큼 그들보다 위대하게 되셨습니다.12)

천사들보다 위대하신 아드님

5

하느님께서13) 천사들 가운데 그 누구에게 “너는 내 아들. 내가 오늘 너를 낳았노라.”14) 하고 말씀하신15) 적이 있습니까? 또 "나는 그의 아버지가 되고 그는 나의 아들이 되리라.”16) 하고 말씀하신 적이 있습니까?

6

또 맏아드님을 저세상에 데리고 들어가실 때에는 “하느님의 천사들은 모두 그에게 경배하여라.”17) 하고 말씀하십니다.18)

7

그리고 천사들과 관련해서는 “그는 자기의 천사들을 바람처럼 만들고 자기의 시종들을 타오르는 불처럼 만든다.”19) 하는 말씀이 있고,

8

아드님과 관련해서는 이런 말씀이 있습니다. “오, 하느님! 당신의 왕좌는 영원무궁하며 당신의 왕홀은 공정의 홀입니다.

9

당신께서 정의를 사랑하시고 불의를 미워하시기에 하느님께서, 당신의 하느님께서 기쁨의 기름을 당신 동료들이 아니라 당신께 부어 주셨습니다.”20)

10

또 이런 말씀이 있습니다. ‘주님, 당신께서는 태초에 땅을 세우셨습니다. 하늘도 당신 손의 작품입니다.

11

그것들은 사라져 가도 당신께서는 그대로 계십니다. 그것들은 다 옷처럼 낡을 것입니다.

12

당신께서는 그것들을 옷가지처럼 말아 치우시고 그것들은 옷처럼 변할 것입니다. 그러나 당신께서는 언제나 같으시고 당신의 햇수는 끝이 없을 것입니다.”21)

13

하느님께서 천사들 가운데 그 누구에게 “내 오른쪽에 앉아라, 내가 너의 원수들을 네 발판으로 삼을 때까지.”22) 하고 말씀하신 적이 있습니까?

14

천사들은 모두 하느님을23) 시중드는 영으로서, 구원을 상속받게 될 이들에게 봉사하도록 파견되는 이들이 아닙니까?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