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에제키엘서 40 장

새 성전1)

1

우리의 유배살이 제이십오년 연초 초열흘날, 곧 도성이2) 함락된 지 십사 년째 되는 해, 바로 그날에 주님의 손이 나에게 내리시어, 나를 그 도성으로 데리고 가셨다.

2

하느님께서 보여 주시는 환시 속에서, 나를 이스라엘 땅으로 데리고 가시어 매우 높은 산 위에 내려놓으셨다.3) 그 산 위 남쪽으로는 성읍의 건축물 같은 것들이 있었다.

3

그분께서 나를 그곳으로 데리고 가셨을 때, 거기에 어떤 사람이 있었는데, 그 모습은 빛나는 구리 같았다.4) 그는 아마 줄과 측량 장대를 손에 들고 대문에 서 있었다.

4

그 사람이 나에게 일렀다. “사람의 아들아, 내가 너에게 보여 주는 모든 것을 눈으로 잘 보고 귀로 잘 듣고 마음에 새겨 두어라. 너에게 이것을 보여 주려고 너를 이곳으로 데려온 것이다. 네가 보는 모든 것을 이스라엘 집안에게 알려 주어라.”

바깥담

5

내가 보니 주님의 집5) 밖에 사방으로 담이 있었다.6) 그의 손에 들린 측량 장대의 길이는 여섯 암마인데, 한 암마는 보통의 한 암마에 손바닥 너비를 더한 것이었다.7) 그가 그 벽의 두께를 재니 한 장대이고, 높이도 한 장대였다.

동쪽 대문

6

그가 동쪽으로 난 대문으로 가서 층계로 올라가8) 문지방을 재니, 너비가 한 장대였다. 문지방 하나의 너비가 한 장대였던 것이다.9)

7

대문 방은10) 길이가 한 장대, 너비도 한 장대였다. 대문 방들 사이는11) 다섯 암마였다. 대문 안쪽의 현관에 있는 문지방도 한 장대였다.

8

그다음 대문 안쪽의 현관을 재니 또 한 장대였다.

9

그리고 대문 현관을 재니12) 여덟 암마였고, 그 벽기둥들은 두 암마였다. 그 현관은 안쪽으로 나 있었다.

10

이 동쪽 대문의 대문 방은 이쪽에 셋, 저쪽에 셋 있었는데, 셋 다 치수가 같았고, 이쪽과 저쪽의 벽기둥도 치수가 같았다.

11

그가 대문 어귀의 너비를 재니 열 암마이고, 길이는 열세 암마였다.

12

대문 방 앞에는 칸막이벽이 있었는데, 통로 양쪽으로 각각13) 한 암마씩이었다. 대문 방들은 이쪽으로 여섯 암마, 저쪽으로 여섯 암마였다.14)

13

그가 또 대문을 재니, 문과 문을 마주한 이쪽 대문 방 지붕에서 저쪽 대문 방 지붕까지 너비가 스물다섯 암마였다.

14

그런 다음 현관을 재니 스무 암마였는데, 대문 현관은 뜰로 둘러싸여 있었다.15)

15

대문 입구 앞쪽에서 안쪽의 대문 현관까지는 쉰 암마였다.

16

대문 방들과 그 벽기둥들에는 대문 안쪽 사방으로 격자창들이16) 나 있고, 현관에도 안쪽 사방으로 창들이 있었으며,17) 벽기둥에는 야자나무가 새겨져 있었다.

바깥뜰

17

그런 다음 그가 나를 바깥뜰로 데려갔다. 거기에는 사방으로 방이 있고 바닥에는 돌을 깔아 놓았는데, 돌을 깐 그 바닥을 따라 방 서른 개가 붙어 있었다.

18

돌을 깐 바닥은 각 대문 옆으로 나 있으면서, 대문의 안쪽18) 길이와 일치하였는데, 이것이 낮은 바닥이었다.19)

19

그가 아랫대문20) 안쪽 정면에서 안뜰의 바깥쪽 정면까지 너비를 재니, 백 암마였다. 이것은 동쪽과 북쪽이 똑같았다.21)

북쪽 대문

20

그런 다음 그가 바깥뜰, 북쪽으로 난 대문의 길이와 너비를 재었다.

21

대문 방이 이쪽으로 셋, 저쪽으로 셋 있는데, 벽기둥과 현관까지 첫째 대문의 치수와 같아서, 길이가 쉰 암마, 너비가 스물다섯 암마였다.

22

창과 현관과 야자나무 모양도 동쪽으로 난 대문의 것들과 치수가 같았다. 일곱 층계를 올라서 대문으로 들어가게 되어 있는데, 현관은 그 안쪽에22) 있었다.

23

동쪽 대문과 마찬가지로, 북쪽 대문 맞은쪽 안뜰에도 대문이 하나 있었다. 그가 대문과 대문 사이를 재니 백 암마였다.

남쪽 대문

24

그는 나를 남쪽으로 이끌고 갔는데, 거기에 남쪽 대문이 있었다. 그가 벽기둥들과 현관을 재니 앞의 것들과 치수가 같았다.

25

대문과 현관 둘레의 창들도 다른 대문들의 창과 같았다. 그 대문은 길이가 쉰 암마, 너비가 스물다섯 암마였다.

26

그 대문으로 올라가는 층계가 일곱 개 있었는데, 현관은 그 안쪽에 있었다.23) 이쪽저쪽의 벽기둥에는 야자나무가 새겨져 있었다.

27

안뜰 남쪽에도 대문이 하나 있었다. 그가 이 대문과 남쪽 대문 사이를 재니 백 암마였다.

안뜰 남쪽 대문

28

그가 나를 남쪽 대문으로 해서 안뜰로 데리고 갔다. 그가 남쪽 대문을 재니 앞의 것들과 치수가 같았다.

29

대문 방과 벽기둥과 현관도 앞의 것들과 치수가 같았다. 대문과 현관에는 사방으로 창들이 나 있었다. 그 대문은 길이가 쉰 암마, 너비가 스물다섯 암마였다.

30

사방으로 현관이 있었는데 길이가 스물다섯 암마, 너비가 다섯 암마였다.24)

31

그 대문의 현관은 바깥뜰로 나 있고,25) 벽기둥에는 야자나무가 새겨져 있으며, 그리로 올라가는 층계가 여덟 개 있었다.

안뜰 동쪽 대문

32

그는 또 나를 동쪽 안뜰로 데리고 갔다. 그가 그곳 대문을 재니 앞의 것들과 치수가 같았다.

33

대문 방과 벽기둥과 현관도 앞의 것들과 치수가 같았다. 대문과 현관에는 사방으로 창들이 나 있었다. 그 대문은 길이가 쉰 암마, 너비가 스물다섯 암마였다.

34

그 대문의 현관은 바깥뜰로 나 있고, 이쪽저쪽 벽기둥에는 야자나무가 새겨져 있으며, 그리로 올라가는 층계가 여덟 개 있었다.

안뜰 북쪽 대문

35

그는 또 나를 북쪽 대문으로 데리고 갔다. 그가 그것을 재니 앞의 것들과 치수가 같았다.

36

대문 방과 벽기둥과 현관이 있고, 사방으로 창이 나 있었다. 그 대문은 길이가 쉰 암마, 너비가 스물다섯 암마였다.

37

그 대문의 현관은26) 바깥뜰로 나 있고, 이쪽저쪽 벽기둥에는 야자나무가 새겨져 있으며, 그리로 올라가는 층계가 여덟 개 있었다.

안뜰 북쪽 대문에 딸린 것들

38

이 대문의 현관에는27) 문이 달린 방이 하나 있었는데, 그곳에서 번제물을 씻게 되어 있었다.

39

이 대문의 현관에는 또 번제물과 속죄 제물과 보상 제물을 잡는 상이 이쪽에 둘, 저쪽에 둘 있었다.

40

이 북쪽 대문 어귀의 현관28) 바깥으로 한쪽에 상이 두 개 있고, 이 대문의 현관 다른 쪽에도 상이 두 개 있었다.

41

이렇게 안쪽에 상이 네 개, 대문 바깥쪽에 상이 네 개 있어서, 제물을 잡는 상이 모두 여덟 개였다.

42

또 번제물을 바칠 때 쓰는 상이 네 개 있었는데,29) 다듬은 돌로 만든 것으로 길이가 한 암마 반, 너비가 한 암마 반, 높이가 한 암마였다. 그 위에 번제물과 다른 희생 제물을30) 잡는 데 쓰는 연장을 놓게 되어 있었다.

43

상 안쪽으로는 손바닥 너비만 한 테두리가 사방으로 달려 있었다.31) 그리고 그 상들 위에는 예물로 바치는 살코기를 놓게 되어 있었다.

44

이 안쪽 대문 밖 안뜰에는 방이 두 개32) 있었는데, 하나는33) 북쪽 대문 곁에 남쪽으로 나 있고, 다른 하나는 동쪽34) 대문 곁에 북쪽으로 나 있었다.

45

그가 나에게 이렇게 일러 주었다. “남쪽으로 난 이 방은 주님 집의 직무를 맡은 사제들의 방이고,

46

북쪽으로 난 이 방은 제단의 직무를 맡은 사제들의 방이다. 이들은 레위의 자손들 가운데에서 주님께 가까이 나아가 그분을 섬기는 차독의 자손들이다.35)

안뜰

47

그가 또 뜰을 재니 길이도 백 암마이고 너비도 백 암마인 정사각형이었다. 제단은 주님의 집36) 앞에 놓여 있었다.

성전 현관

48

그가 나를 주님의 집 현관으로 데리고 가서, 현관의 벽기둥들을37) 재니, 이쪽 것도 다섯 암마, 저쪽 것도 다섯 암마였다. 대문의 너비는 열네 암마이고, 대문의 양 옆벽은 이쪽으로 세 암마, 저쪽으로 세 암마였다.38)

49

현관의 길이는 스무 암마, 너비는 열두39) 암마였다. 그리고 층계 열 개를 밟고 현관으로 올라가는데,40) 안에는 벽기둥 말고도 기둥이41) 이쪽에 하나, 저쪽에 하나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