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창세기 49 장

야곱의 축복1)

1

야곱이 아들들을 불러 말하였다.
“너희는 모여들 오너라.
뒷날 너희가 겪을 일을
내가 너희에게 일러 주리라.

2

야곱의 아들들아, 모여 와 들어라.
너희 아버지 이스라엘의 말을 들어라.

3

르우벤아,2) 너는 나의 맏아들
나의 힘, 내 정력의 첫 열매.
너는 영광이 넘치고 힘이 넘친다.

4

그러나 물처럼 끓어오르니
너는 남보다 뛰어나지3) 못하리라.
너는 아버지의 침상에 올라갔다.
그때 너는 내 침상을 더럽혔다.4)

5

시메온과 레위는 형제5)
그들의 칼은 폭행의 도구.6)

6

나는 그들의 모의에 끼지 않고
그들의 모임에 들지 않으리라.
그들은 격분하여 사람들을 죽이고
멋대로 소들을 못 쓰게 만들었다.7)

7

포악한 그들의 격분,
잔악한 그들의 분노는 저주를 받으라.8)
나 그들을 야곱에 갈라놓으리라.
그들을 이스라엘에 흩어 버리리라.9)

8

너 유다야, 네 형제들이 너를 찬양하리라.
네 손은 원수들의 목을 잡고
네 아버지의 아들들이 네 앞에 엎드리리라.10)

9

유다는 어린 사자.
내 아들아, 너는 네가 잡은 짐승을 먹고 컸다.11)
유다가 사자처럼, 암사자처럼 웅크려 엎드리니12)
누가 감히 그를 건드리랴?13)

10

유다에게 조공을 바치고14)
민족들이 그에게 순종할 때까지
왕홀이 유다에게서,
지휘봉이 그의 다리 사이에서 떠나지 않으리라.15)

11

그는 제 어린 나귀를 포도 줄기에,
새끼 나귀를 좋은 포도나무에 매고
포도주로 제 옷을,
포도의 붉은 즙으로 제 겉옷을 빤다.16)

12

그의 눈은 포도주보다 검고17)
그의 이는 우유보다 희다.18)

13

즈불룬은19) 바닷가에 살며
배들의 항구가 되고
그 경계는20) 시돈에 이르리라.

14

이사카르는21) 튼튼한 나귀
가축우리 사이에 엎드린다.

15

쉬기에 좋고
땅이 아름다운 것을 보고는
그곳에서 짐을 지려고 어깨를 구부려
노역을 하게 되었다.

16

단은22) 이스라엘의 여느 지파처럼
제 백성을 정의로 다스리리라.

17

단은 길가의 뱀
오솔길의 독사.23)
말 뒤꿈치를 물어
그 위에 탄 사람이 뒤로 떨어진다.

18

주님, 제가 당신의 구원을 기다립니다.24)

19

가드는 약탈자들의 습격을 받겠지만
그 자신이 그들의 뒤를 습격하리라.25)

20

아세르는26) 양식이 넉넉하여
임금에게 진미를 올리리라.

21

납탈리는 풀어 놓은 암사슴
예쁜 새끼들을 낳는다.27)

22

요셉은28) 열매 많은 나무
샘 가에 심긴 열매 많은 나무.
그 가지가 담장 너머로 뻗어 간다.29)

23

궁수들이 그를 어지럽히고
그에게 활을 쏘며 덤벼들었어도

24

그의 활은 든든히 버티고
그의 손과 팔은30) 날쌔었다.
이는 야곱의 장사의 손,
이스라엘의 목자요 바위이신 분의 이름 덕분이고31)

25

네 아버지의 하느님 덕분이다. 그분께서 너를 도우시리라.
전능하신 분 덕분이다. 그분께서 너에게 복을 내리시리라.
위에 있는 하늘의 복,
땅속에 놓여 있는 심연의 복,
젖가슴과 모태의 복을 내리시리라.

26

네 아버지의 복은
예로부터 있던 산들의32) 복보다,33)
처음부터 있던 언덕들의 탐스러운 것들보다 크다.34)
그 복이 요셉의 머리로,
제 형제들 가운데에서 봉헌된 자의35) 정수리로 내리리라.

27

벤야민은36) 약탈하는 이리
아침에는 움켜쥔 것을 먹고
저녁에는 잡은 것을 나눈다.”

28

이들이 모두 이스라엘의 열두 지파다. 이것은 그들의 아버지가 그들 각자에게 알맞은 복을 빌어 주면서 한 말이다.

야곱이 죽다

29

그런 다음 야곱이 아들들에게 분부하였다. “나는 이제 선조들 곁으로 간다.37) 나를 히타이트 사람 에프론의 밭에 있는 동굴에 조상들과 함께 묻어 다오.

30

그 동굴은 가나안 땅 마므레 맞은쪽 막펠라 밭에 있는 것으로, 아브라함께서 그 밭을 히타이트 사람 에프론에게서 묘지로 사 두셨다.

31

그곳에 아브라함과 그분의 아내 사라께서 묻히셨고, 그곳에 이사악과 그분의 아내 레베카께서 묻히셨다. 나도 레아를 그곳에 묻었다. 38)

32

밭과 그 안에 있는 굴이 히타이트 사람들에게서 산 것이다.”

33

야곱은 자기 아들들에게 분부하고 나서, 다리를 다시 침상 위로 올린 뒤,39) 숨을 거두고 선조들 곁으로 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