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히브리인들에게 보낸 서간 7 장

멜키체덱의 사제직

1

이 멜키체덱은 “살렘 임금”이며 “지극히 높으신 하느님의 사제”로서,1) “여러 임금을 무찌르고 돌아오는 아브라함을 만나”2) “그에게 축복하였습니다.”

2

그리고 아브라함은 “모든 것의 십분의 일을” 그에게 나누어 주었습니다. 먼저 그의 이름은 ‘정의의 임금’이라는 뜻입니다.3) 그는 또한 살렘의 임금 곧 평화의 임금이었습니다.4)

3

그는 아버지도 없고 어머니도 없으며 족보도 없고 생애의 시작도 끝도 없는 이로서 하느님의 아들을 닮아,5) 언제까지나 사제로 남아 있습니다.6)

4

그가 얼마나 위대한지 생각해 보십시오.7) 선조 아브라함도 가장 좋은8) 전리품에서 십분의 일을 그에게 바쳤습니다.

5

레위 자손 가운데에서 사제직을 맡는 이들에게는, 율법에 따라 백성에게서 십일조를 거두는 규정이 있습니다. 백성 역시 그들의 형제로서 같은 아브라함의 소생인데도9) 그렇습니다.

6

그런데 멜키체덱은 그들의 족보에 들지 않았으면서도 아브라함에게서 십일조를 받았고, 약속을 받은 그에게 축복해 주었습니다.

7

따질 것도 없이, 축복은 아랫사람이 윗사람에게서 받는 법입니다.

8

그리고 한쪽에서는 언젠가 죽을 인간들이 십일조를 받고, 다른 쪽에서는 아직도 살아 있다고 성경에서 증언하는10) 이가 그것을 받았습니다.11)

9

이를테면 십일조를 받는 레위도 아브라함을 통하여 십일조를 바친 셈입니다.12)

10

멜키체덱이 아브라함을 만났을 때, 레위가 자기 조상의 몸속에 있었기 때문입니다.13)

멜키체덱과 같은 대사제

11

백성은 레위의 사제직을 바탕으로14) 율법을 받았는데, 만일 그 사제직으로 완전성에 이를 수 있었다면,15) 아론과 같은 사제를 임명하지 않고 멜키체덱과 같은 다른 사제를 세울 필요가 어디 있었겠습니까?

12

사제직이 변하면 율법에도 반드시 변화가 생기기 마련입니다.

13

여기에서 말하는 분은 다른 지파에 속하신 분으로서, 그 지파에서는 아무도 제단에서 직무를 수행한 적이 없습니다.

14

우리의 주님께서 유다 지파에서 나오신 것은 명확합니다.16) 그런데 모세는 사제들에 관하여 말할 때에 이 지파를 언급한 적이 없습니다.

15

멜키체덱과 닮은 다른 사제께서 나오시면 더욱 분명해집니다.

16

그분께서는 육적인 혈통과 관련된 율법 규정이17) 아니라, 불멸하는 생명의 힘에 따라 사제가 되셨습니다.

17

“너는 멜키체덱과 같이 영원한 사제다.”18) 하고 성경에서 증언하기19) 때문입니다.

18

예전의 규정은 무력하고 무익하기 때문에 폐지되었습니다.

19

사실 율법은 아무것도 완전하게 하지 못하였습니다. 그러나 더 나은 희망이 주어져, 우리는 그것을 통하여 하느님께 다가갑니다.

20

이 일은 하느님의20) 맹세 없이 이루어진 것이 아닙니다.21) 다른 이들은 하느님의 맹세 없이 사제가 되었습니다.

21

그러나 그분께서는 “주님께서 맹세하시고 뉘우치지 않으시리이다. ‘너는 영원한 사제다.’”22)라고 하였듯이, 그분께 말씀하신 분의 맹세로 사제가 되셨습니다.

22

그러한 만큼 예수님께서는 더 나은 계약을 보증해 주시는 분이 되셨습니다.23)

23

또한 다른 사제들은 죽음 때문에 직무를 계속할 수가 없어 그 수가 많았습니다.

24

그러나 그분께서는 영원히 사시기 때문에 영구한 사제직을 지니십니다.

25

따라서 그분께서는 당신을 통하여 하느님께 나아가는 사람들을 언제나24) 구원하실 수 있습니다. 그분께서는 늘 살아 계시어 그들을 위하여 빌어 주십니다.25)

26

사실 우리는 이와 같은 대사제가 필요하였습니다. 거룩하시고 순수하시고 순결하시고 죄인들과 떨어져 계시며 하늘보다 더 높으신 분이 되신 대사제이십니다.

27

그분께서는 다른 대사제들처럼 날마다 먼저 자기 죄 때문에 제물을 바치고 그다음으로 백성의 죄 때문에 제물을 바칠 필요가 없으십니다. 당신 자신을 바치실 때에 이 일을 단 한 번에 다 이루신 것입니다.

28

율법은 약점을 지닌 사람들을 대사제로 세우지만, 율법 다음에 이루어진 맹세의 그 말씀은 영원히 완전하게 되신 아드님을 대사제로 세웁니다.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