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욥기 7 장

인생은 고역

1

인생은 땅 위에서 고역이요1) 그 나날은 날품팔이의 나날과 같지 않은가?

2

그늘을 애타게 바라는 종, 삯을 고대하는 품팔이꾼과 같지 않은가?

3

그렇게 나도 허망한 달들을 물려받고 고통의 밤들을 나누어 받았네.

4

누우면 ‘언제나 일어나려나?’ 생각하지만 저녁은 깊어 가고 새벽까지 뒤척거리기만 한다네.2)

5

내 살은 구더기와 흙먼지로 뒤덮이고 내 살갗은 갈라지고 곪아 흐른다네.

6

나의 나날은 베틀의 북보다 빠르게 희망도 없이 사라져 가는구려.3)

욥의 탄원 기도

7

기억해 주십시오,4) 제 목숨이 한낱 입김일 뿐임을. 제 눈은 더 이상 행복을 보지 못할 것입니다.

8

저를 바라보던 이의 눈은 저를 보지 못하고 당신의 눈이 저를 찾는다 하여도 저는 이미 없을 것입니다.

9

구름이5) 사라져 가 버리듯 저승으로6) 내려간 이는 올라오지 못합니다.

10

다시는 제집으로 돌아가지 못하고 그가 있던 자리도 그를 다시는 알아보지 못합니다.

11

그래서 이 몸은 입을 다물지 않겠습니다. 제 영의 곤경 속에서 토로하고 제 영혼의 쓰라림 속에서 탄식하겠습니다.

12

제가 바다입니까? 제가 용입니까?7) 당신께서 저에게 파수꾼을 세우시다니.

13

‘잠자리나마 나를 위로하고 침상이나마 내 탄식을 덜어 주겠지.’ 생각하지만

14

당신께서는 꿈으로 저를 공포에 떨게 하시고 환시로 저를 소스라치게 하십니다.

15

제 영혼은 이런 고통보다는 숨이 막혀 버리기를, 차라리 죽음을 택하겠습니다.8)

16

저는 싫습니다. 제가 영원히 살 것도 아니지 않습니까? 저를 내버려 두십시오. 제가 살날은 한낱 입김일 뿐입니다.

17

사람이 무엇이기에 당신께서는 그를 대단히 여기시고 그에게 마음을 기울이십니까?

18

아침마다 그를 살피시고 순간마다 그를 시험하십니까?

19

언제면 제게서 눈을 돌리시렵니까? 침이라도 삼키게 저를 놓아주시렵니까?

20

사람을 감시하시는 분이시여 제가 잘못했다 하여도 당신께 무슨 해를 끼칠 수 있습니까? 어찌하여 저를 당신의 과녁으로 삼으셨습니까? 어찌하여 제가 당신께9) 짐이 되었습니까?

21

어찌하여 저의 죄를 용서하지 않으십니까? 어찌하여 저의 죄악을 그냥 넘겨 버리지 않으십니까? 제가 이제 먼지 위에 누우면 당신께서 찾으셔도 저는 이미 없을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