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루카 복음서 17 장

남을 죄짓게 하지 마라(마태 18,6-7; 마르 9,42)

1

예수님께서 제자들에게 이르셨다. “남을 죄짓게 하는 일이2) 일어나지 않을 수는 없다. 그러나 불행하여라, 그러한 일을 저지르는 자!3)

2

이 작은 이들 가운데 하나라도 죄짓게 하는 것보다, 연자매를 목에 걸고 바다에 내던져지는 편이 낫다.

3

너희는 스스로 조심하여라.”4)

형제가 죄를 지으면 몇 번이고 용서하여라(마태 18,15.21-22)

3

“네 형제가 죄를 짓거든 꾸짖고, 회개하거든 용서하여라.

4

그가 너에게 하루에도 일곱 번 죄를 짓고 일곱 번 돌아와 ‘회개합니다.’ 하면, 용서해 주어야 한다.”

믿음의 힘(마태 17,20; 21,21; 마르 11,22-23)

5

사도들이5) 주님께, “저희에게 믿음을 더하여 주십시오.” 하고 말하였다.

6

그러자 주님께서 이르셨다. “너희가 겨자씨6) 한 알만 한 믿음이라도 있으면, 이 돌무화과나무더러7) ‘뽑혀서 바다에 심겨라.’ 하더라도, 그것이 너희에게 복종할 것이다.”

겸손하게 섬겨라

7

“너희 가운데 누가 밭을 갈거나 양을 치는 종이 있으면, 들에서 돌아오는 그 종에게 ‘어서 와 식탁에 앉아라.’ 하겠느냐?

8

오히려 ‘내가 먹을 것을 준비하여라. 그리고 내가 먹고 마시는 동안 허리에 띠를 매고8) 시중을 들어라. 그런 다음에 먹고 마셔라.’ 하지 않겠느냐?

9

종이 분부를 받은 대로 하였다고 해서 주인이 그에게 고마워하겠느냐?

10

이와 같이 너희도 분부를 받은 대로 다 하고 나서, ‘저희는 쓸모없는 종입니다. 해야 할 일을 하였을 뿐입니다.’9) 하고 말하여라.”

나병 환자 열 사람을 고쳐 주시다

11

예수님께서 예루살렘으로 가시는 길에 사마리아와 갈릴래아 사이를10) 지나가시게 되었다.

12

그분께서 어떤 마을에 들어가시는데 나병 환자 열 사람이 그분께11) 마주 왔다. 그들은 멀찍이 서서12)

13

소리를 높여 말하였다. “예수님, 스승님!13) 저희에게 자비를 베풀어 주십시오.”

14

예수님께서는 그들을 보시고, “가서 사제들에게 너희 몸을 보여라.”14) 하고 이르셨다. 그들이 가는 동안에 몸이 깨끗해졌다.

15

그들 가운데 한 사람은 병이 나은 것을 보고 큰 소리로 하느님을 찬양하며15) 돌아와,

16

예수님의 발 앞에 엎드려 감사를 드렸다. 그는 사마리아 사람이었다.

17

그러자 예수님께서 말씀하셨다. “열 사람이 깨끗해지지 않았느냐? 그런데 아홉은 어디에 있느냐?

18

이 외국인 말고는 아무도 하느님께 영광을 드리러 돌아오지 않았단 말이냐?”

19

이어서 그에게 이르셨다. “일어나 가거라. 네 믿음이 너를 구원하였다.”

하느님 나라의 도래

20

예수님께서는 바리사이들에게서 하느님의 나라가 언제 오느냐는 질문을 받으시고16) 그들에게 대답하셨다. “하느님의 나라는 눈에 보이는 모습으로 오지 않는다.17)

21

또 ‘보라, 여기에 있다.’, 또는 ‘저기에 있다.’ 하고 사람들이 말하지도 않을 것이다. 보라, 하느님의 나라는 너희 가운데에 있다.18)

사람의 아들의 날19)(마태 24,23-28.37-41)

22

예수님께서 제자들에게 이르셨다. “너희가 사람의 아들의 날을20) 하루라도 보려고 갈망할 때가 오겠지만 보지 못할 것이다.

23

사람들이 너희에게 ‘보라, 저기에 계시다.’, 또는21) ‘보라, 여기에 계시다.’ 할 것이다. 그러나 너희는 나서지도 말고 따라가지도 마라.22)

24

번개가 치면 하늘 이쪽 끝에서 하늘 저쪽 끝까지 비추는 것처럼, 사람의 아들도 자기의 날에23) 그러할 것이다.

25

그러나 그는 먼저 많은 고난을 겪고 이 세대에게 배척을 받아야 한다.

26

사람의 아들의 날에도 노아 때와 같은 일이 일어날 것이다.

27

노아가 방주에 들어가는 날까지 사람들은 먹고 마시고 장가들고 시집가고 하였는데, 홍수가 닥쳐 그들을 모두 멸망시켰다.

28

또한 롯 때와 같은 일이 일어날 것이다. 사람들은 먹고 마시고 사고팔고 심고 짓고 하였는데,

29

롯이 소돔을 떠난 그날에 하늘에서 불과 유황이 쏟아져 그들을 모두 멸망시켰다.24)

30

사람의 아들이 나타나는 날에도 그와 똑같을 것이다.

31

그날 옥상에 있는 이는 세간이 집 안에 있더라도 그것을 꺼내러 내려가지 말고, 마찬가지로 들에 있는 이도 뒤로 돌아서지 마라.25)

32

너희는 롯의 아내를 기억하여라.

33

제 목숨을 보존하려고26) 애쓰는 사람은 목숨을 잃고, 목숨을 잃는 사람은 목숨을 살릴 것이다.27)

34

내가 너희에게 말한다. 그날 밤에 두 사람이28) 한 침상에 있으면, 하나는 데려가고 하나는 버려둘 것이다.

35

두 여자가 함께 맷돌질을 하고 있으면, 하나는 데려가고 하나는 버려둘 것이다.”

36

(내용 없음)

37

제자들이 예수님께, “주님, 어디에서 말입니까?” 하고 묻자,30)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이르셨다. “시체가 있는 곳에 독수리들도 모여든다.”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