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마태오 복음서 6 장

올바른 자선

1

“너희는 사람들에게 보이려고 그들 앞에서 의로운 일을1) 하지 않도록 조심하여라. 그러지 않으면 하늘에 계신 너희 아버지에게서 상을 받지 못한다.

2

그러므로 네가 자선을 베풀 때에는, 위선자들이2) 사람들에게 칭찬을 받으려고 회당과 거리에서 하듯이, 스스로3) 나팔을 불지 마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말한다. 그들은 자기들이 받을 상을 이미 받았다.

3

네가 자선을 베풀 때에는 오른손이 하는 일을 왼손이 모르게 하여라.

4

그렇게 하여 네 자선을 숨겨 두어라. 그러면 숨은 일도 보시는 네 아버지께서4) 너에게 갚아 주실 것이다.”

올바른 기도

5

“너희는 기도할 때에 위선자들처럼 해서는 안 된다. 그들은 사람들에게 드러내 보이려고 회당과 한길 모퉁이에 서서 기도하기를 좋아한다.5)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말한다. 그들은 자기들이 받을 상을 이미 받았다.

6

너는 기도할 때 골방에6) 들어가 문을 닫은 다음, 숨어 계신 네 아버지께 기도하여라. 그러면 숨은 일도 보시는 네 아버지께서 너에게 갚아 주실 것이다.

7

너희는 기도할 때에 다른 민족 사람들처럼 빈말을 되풀이하지7) 마라. 그들은 말을 많이 해야 들어 주시는 줄로 생각한다.8)

8

그러니 그들을 닮지 마라. 너희 아버지께서는9) 너희가 청하기도 전에 무엇이 필요한지 알고 계신다.”

주님의 기도10) (루카 11,2-4)

9

“그러므로 너희는 이렇게 기도하여라.
‘하늘에 계신 저희 아버지11)
아버지의12) 이름을 거룩히 드러내시며13)

10

아버지의 나라가 오게 하시며14)
아버지의 뜻이 하늘에서와 같이
땅에서도15) 이루어지게 하소서.16)

11

오늘 저희에게 일용할 양식을 주시고17)

12

저희에게 잘못한 이를 저희도 용서하였듯이
저희 잘못을18) 용서하시고19)

13

저희를 유혹에 빠지지 않게 하시고20)
저희를 악에서 구하소서.21)

14

너희가 다른 사람들의 허물을 용서하면, 하늘의 너희 아버지께서도 너희를 용서하실 것이다.

15

그러나 너희가 다른 사람들을 용서하지 않으면, 아버지께서도 너희의 허물을 용서하지 않으실 것이다.”

올바른 단식

16

“너희는 단식할 때에 위선자들처럼 침통한 표정을 짓지 마라.22) 그들은 단식한다는 것을 사람들에게 드러내 보이려고 얼굴을 찌푸린다.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말한다. 그들은 자기들이 받을 상을 이미 받았다.

17

너는 단식할 때 머리에 기름을 바르고 얼굴을 씻어라.

18

그리하여 네가 단식한다는 것을 사람들에게 드러내 보이지 말고, 숨어 계신 네 아버지께 보여라. 그러면 숨은 일도 보시는 네 아버지께서 너에게 갚아 주실 것이다.”

보물을 하늘에 쌓아라(루카 12,33-34)

19

“너희는 자신을 위하여 보물을 땅에 쌓아 두지 마라. 땅에서는 좀과 녹이 망가뜨리고 도둑들이 뚫고 들어와 훔쳐 간다.23)

20

그러므로 하늘에 보물을 쌓아라. 거기에서는 좀도 녹도 망가뜨리지 못하고, 도둑들이 뚫고 들어오지도 못하며 훔쳐 가지도 못한다.

21

사실 너의 보물이 있는 곳에 너의 마음도 있다.”

눈은 몸의 등불(루카 11,34-36)

22

“눈은 몸의 등불이다. 그러므로 네 눈이 맑으면24) 온몸도 환하고,

23

네 눈이 성하지 못하면 온몸도 어두울 것이다. 그러니 네 안에 있는 빛이 어둠이면 그 어둠이 얼마나 짙겠느냐?”

하느님이냐, 재물이냐(루카 16,13)

24

“아무도 두 주인을 섬길 수 없다. 한쪽은 미워하고 다른 쪽은 사랑하며, 한쪽은 떠받들고 다른 쪽은 업신여기게 된다. 너희는 하느님과 재물을25) 함께 섬길 수 없다.”

세상 걱정과 하느님의 나라(루카 12,22-32)

25

“그러므로 내가 너희에게 말한다. 목숨을 부지하려고 무엇을 먹을까, 무엇을 마실까,26) 또 몸을 보호하려고 무엇을 입을까 걱정하지 마라.27) 목숨이 음식보다 소중하고 몸이 옷보다 소중하지 않으냐?

26

하늘의 새들을 눈여겨보아라. 그것들은 씨를 뿌리지도 않고 거두지도 않을 뿐만 아니라 곳간에 모아들이지도 않는다. 그러나 하늘의 너희 아버지께서는 그것들을 먹여 주신다. 너희는 그것들보다 더 귀하지 않으냐?

27

너희 가운데 누가 걱정한다고 해서 자기 수명을28) 조금이라도29) 늘릴 수 있느냐?

28

그리고 너희는 왜 옷 걱정을 하느냐? 들에 핀 나리꽃들이 어떻게 자라는지 지켜보아라.30) 그것들은 애쓰지도 않고 길쌈도 하지 않는다.31)

29

그러나 내가 너희에게 말한다. 솔로몬도 그 온갖 영화 속에서 이 꽃 하나만큼 차려입지 못하였다.

30

오늘 서 있다가도 내일이면 아궁이에 던져질 들풀까지 하느님께서 이처럼 입히시거든, 너희야 훨씬 더 잘 입히시지 않겠느냐? 이 믿음이 약한 자들아!32)

31

그러므로 너희는 ‘무엇을 먹을까?’, ‘무엇을 마실까?’, ‘무엇을 차려입을까?’ 하며 걱정하지 마라.

32

이런 것들은 모두 다른 민족들이 애써 찾는 것이다. 하늘의 너희 아버지께서는 이 모든 것이 너희에게 필요함을 아신다.

33

너희는 먼저 하느님의33) 나라와 그분의 의로움을 찾아라. 그러면 이 모든 것도 곁들여 받게 될 것이다.

34

그러므로 내일을 걱정하지 마라. 내일 걱정은 내일이 할 것이다.34) 그날 고생은 그날로 충분하다.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