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보기는 두 종류만 가능합니다.

성경

마태오 복음서 8 장

나병 환자를 고치시다(마르 1,40-45; 루카 5,12-16)

1

예수님께서 산에서 내려오시자 많은 군중이 그분을 따랐다.

2

그때에 어떤 나병 환자가1) 다가와 예수님께 엎드려 절하며 이렇게 말하였다. “주님! 주님께서는 하고자 하시면 저를 깨끗하게 하실 수 있습니다.”

3

예수님께서 손을 내밀어 그에게 대시며 말씀하셨다. “내가 하고자 하니 깨끗하게 되어라.” 그러자 곧 그의 나병이 깨끗이 나았다.

4

예수님께서는 이렇게 말씀하셨다. “아무에게도 말하지 않도록 조심하여라. 다만 사제에게 가서 네 몸을 보이고 모세가 명령한 예물을 바쳐,2) 그들에게 증거가 되게 하여라.3)

백인대장의 병든 종을 고치시다(루카 7,1-10; 요한 4,43-54)

5

예수님께서 카파르나움에 들어가셨을 때에 한 백인대장이4) 다가와 도움을 청하였다.

6

그가 이렇게 말하였다. “주님, 제 종이 중풍으로5) 집에 드러누워 있는데 몹시 괴로워하고 있습니다.”

7

예수님께서 “내가 가서 그를 고쳐 주마.” 하시자,

8

백인대장이 대답하였다. “주님, 저는 주님을 제 지붕 아래로 모실 자격이 없습니다.6) 그저 한 말씀만 해 주십시오. 그러면 제 종이 나을 것입니다.

9

사실 저는 상관7) 밑에 있는 사람입니다만 제 밑으로도 군사들이 있어서, 이 사람에게 가라 하면 가고 저 사람에게 오라 하면 옵니다. 또 제 노예더러 이것을 하라 하면 합니다.”

10

이 말을 들으시고 예수님께서는 감탄하시며 당신을 따르는 이들에게 이르셨다.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말한다. 나는 이스라엘의 그 누구에게서도 이런 믿음을 본 일이 없다.8)

11

내가 너희에게 말한다. 많은 사람이 동쪽과 서쪽에서 모여 와, 하늘 나라에서 아브라함과 이사악과 야곱과 함께 잔칫상에 자리 잡을 것이다.

12

그러나 하느님 나라의 상속자들은9) 바깥 어둠 속으로 쫓겨나,10) 거기에서 울며 이를 갈 것이다.11)

13

그리고 예수님께서는 백인대장에게 말씀하셨다. “가거라. 네가 믿은 대로 될 것이다.” 바로 그 시간에 종이 나았다.

베드로의 병든 장모를 고치시다(마르 1,29-31; 루카 4,38-39)

14

예수님께서 베드로의 집으로 가셨을 때, 그의 장모가 열병으로 드러누워 있는 것을 보셨다.

15

예수님께서 당신 손을 그 부인의 손에 대시니 열이 가셨다. 그래서 부인은 일어나 그분의 시중을 들었다.12)

많은 병자를 고치시다(마르 1,32-34; 루카 4,40-41)

16

저녁이 되자 사람들이 마귀 들린 이들을 예수님께 많이 데리고 왔다. 예수님께서는 말씀으로13) 악령들을14) 쫓아내시고, 앓는 사람들을 모두 고쳐 주셨다.15)

17

이사야 예언자를 통하여
“그는 우리의 병고를 떠맡고
우리의 질병을 짊어졌다.”
하신 말씀이 이루어지려고 그리된 것이다.16)

예수님을 따르려면(루카 9,57-62)

18

예수님께서는 둘러선 군중을17) 보시고 제자들에게 호수 건너편으로18) 가라고 명령하셨다.

19

그때에 한 율법 학자가 다가와 예수님께, “스승님, 어디로 가시든지 저는 스승님을 따르겠습니다.” 하고 말하였다.

20

그러자 예수님께서 그에게 말씀하셨다. “여우들도 굴이 있고 하늘의 새들도 보금자리가 있지만, 사람의 아들은19) 머리를 기댈 곳조차 없다.”

21

그분의20) 제자들 가운데 어떤 이가, “주님, 먼저 집에 가서 아버지의 장사를 지내게 허락해 주십시오.” 하고 말하였다.

22

예수님께서는 그에게, “너는 나를 따라라. 죽은 이들의 장사는 죽은 이들이 지내도록 내버려 두어라.”21) 하고 말씀하셨다.

풍랑을 가라앉히시다(마르 4,35-41; 루카 8,22-25)

23

예수님께서 배에 오르시자 제자들도 그분을 따랐다.22)

24

그때 호수에 큰 풍랑이 일어23) 배가 파도에 뒤덮이게 되었다.24) 그런데도 예수님께서는 주무시고 계셨다.

25

제자들이 다가가 예수님을 깨우며, “주님, 구해 주십시오.25) 저희가 죽게 되었습니다.” 하였다.

26

그러자 그분은 “왜 겁을 내느냐? 이 믿음이 약한 자들아!26)” 하고 말씀하셨다. 그런 다음 일어나셔서 바람과 호수를 꾸짖으셨다.27) 그러자 아주 고요해졌다.

27

그 사람들은28) 놀라워하며 말하였다. “이분이 어떤 분이시기에 바람과 호수까지 복종하는가?”

마귀들과 돼지 떼(마르 5,1-20; 루카 8,26-39)

28

예수님께서 건너편 가다라인들의29) 지방에 이르셨을 때, 마귀 들린 사람 둘이 무덤에서30) 나와 그분께 마주 왔다. 그들은 너무나 사나워 아무도 그 길로 다닐 수가 없었다.

29

그런데 그들이 “하느님의 아드님, 당신께서 저희와 무슨 상관이 있습니까?31) 때가 되기도 전에 저희를 괴롭히시려고 여기에 오셨습니까?32)” 하고 외쳤다.

30

마침 그들에게서 멀리 떨어진 곳에 놓아기르는 많은 돼지33) 떼가 있었다.

31

마귀들이 예수님께, “저희를 쫓아내시려거든 저 돼지 떼 속으로나 들여보내 주십시오.” 하고 청하였다.

32

예수님께서 “가라.” 하고 말씀하시자, 마귀들이 나와서 돼지들 속으로 들어갔다. 그러자 돼지 떼가 모두 호수를 향해 비탈을 내리 달려 물속에 빠져 죽고 말았다.

33

돼지를 치던 이들이 달아나 그 고을로 가서는, 이 모든 일과 마귀 들렸던 이들의 일을34) 알렸다.

34

그러자 온 고을 주민들이 예수님을 만나러 나왔다. 그들은 그분을 보고 저희 고장에서 떠나가 주십사고 청하였다.